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아공 교민사회 흑인빈민 지원 활발…시청 "선한 사마리아인들"

송고시간2020-06-16 07:00

요하네스버그 한인교회, 식량 32t 기증…선교사·교민단체 동참

남아공 요하네스버그 한인교회 식량 32t 기증
남아공 요하네스버그 한인교회 식량 32t 기증

(요하네스버그=연합뉴스) 김성진 특파원 = 남아공 요하네스버그 한인교회 황재길(가운데) 장로가 15일 시청 간부에게 흑인 주식인 메이즈 밀(옥수수 가루) 10㎏ 포대를 건네고 있다. 맨 왼쪽은 박종대 주남아공 대사. sungjin@yna.co.kr

(요하네스버그=연합뉴스) 김성진 특파원 =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코로나바이러스 차단을 위한 수개월 간의 봉쇄령 때문에 특히 흑인 빈민들의 식량 수급이 불안한 가운데 현지 한인교회를 비롯한 우리 교포들이 활발하게 돕고 나섰다.

요하네스버그 한인교회(담임목사 정은일)는 15일(현지시간) 요하네스버그 흑인밀집지역 아이보리파크의 로드 카닐레 커뮤니티센터 앞에서 메이즈 밀(옥수수 가루) 32t(약 2천만원 상당) 기증식을 가졌다.

메이즈 밀은 남아공 흑인의 주식 가운데 하나로 이번 지원 규모는 10㎏들이 3천200포대이다.

이 자리에는 교회 장로·집사, 박종대 주남아공 한국대사, 이영호 상무관 등이 함께했다.

교회를 대표해 정해권(세계한인경제인협회 요하네스버그 지회장) 장로는 "헌금으로 마련한 작은 정성을 통해 함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이겨내는 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박 대사는 "한인사회가 현지인을 돕는 것을 보면서 이보다 더 자랑스러울 수는 없다. 대사관도 앞으로 남아공에 마스크와 검진장비 지원을 주선할 것"이라고 말했다.

요하네스버그 시청을 대표해 유니스 음그시나 보건사회개발 담당 참사관은 "남아공에서 수백만 명이 굶주린 배를 안고 잠자리에 드는 요즘 같은 때 바이러스 확산에도 불구하고 선한 사마리아인처럼 용기 있게 와서 도움을 줘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말했다.

시청 측은 교회가 지원한 메이즈 밀에 더해 자체적으로 야채를 마련해 가정마다 푸드 꾸러미로 전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요하네스버그 한인교회가 흑인거주지역에 기증한 옥수수 가루 32t
요하네스버그 한인교회가 흑인거주지역에 기증한 옥수수 가루 32t

(요하네스버그=연합뉴스) 김성진 특파원 = 요하네스버그 한인교회(담임목사 정은일)가 15일 기증한 32t 규모의 옥수숫가루(메이즈 밀) 포대 앞에 교회 및 시청 관계자들이 서 있다. sungjin@yna.co.kr

교회뿐 아니라 한인 선교사, 교포들의 지역사회 지원도 잇따르고 있다.

앞서 웨스턴케이프 한국선교사회(WMF)는 선교사들이 십시일반 모금해 케이프타운에서 코로나19 환자를 돌보는 타이거버그 병원에 7만4천 랜드(약 522만원) 상당의 항균필터 천마스크를 3천700장 기증했다.

한국 선교사들의 마스크 지원에 병원 관계자들 '엄지 척'
한국 선교사들의 마스크 지원에 병원 관계자들 '엄지 척'

(요하네스버그=연합뉴스) 김성진 특파원 = 웨스턴케이프 한국선교사회(WMF)가 지원한 천 마스크를 착용한 타이거버그 병원 관계자들이 감사를 표하고 있다. 병원 측은 지난 5월 12일 이 같은 사진과 함께 감사장을 선교사회측에 보내왔다. sungjin@yna.co.kr [이한범 선교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또 조창원 전 케이프타운한인회장도 카옐리차 빈민촌에 라면 50박스, 냉동생선 1t 등을 잇달아 기증해, 현지에서 구호사역을 하는 한인섭 선교사가 이를 830명에게 전달했다고 밝혔다.

카옐리차 빈민촌에 냉동생선 1t 기증·전달
카옐리차 빈민촌에 냉동생선 1t 기증·전달

(요하네스버그=연합뉴스) 김성진 특파원 = 조창원 전 케이프타운 한인회장이 기증한 생선 1t 상자 앞에 지난 2일 이를 전달한 한인섭(맨 왼쪽) 선교사와 카옐리차 주민들이 함께 했다. sungjin@yna.co.kr [한인섭 선교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친목단체 '프리토리아 한인골프협회'(회장 전소영)도 자체적으로 단톡방에서 모금에 들어가 4만5천100 랜드(약 400만원)를 모아 요즘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 타격이 심한 교포 6가정과 현지인에 전달했다.

현지인의 경우 홀어머니와 함께 사는 10대 미혼모 2가정과 다가구 밀집지역에 사는 20가정, 정부 지원이 열악한 고아원 및 양로원 등에 200인분의 음식을 보냈다.

프리토리아 한인골프협회의 지원에 현지 고아원 식구들 '웃음꽃'
프리토리아 한인골프협회의 지원에 현지 고아원 식구들 '웃음꽃'

(요하네스버그=연합뉴스) 김성진 특파원 = 지난 5월 18일 프리토리아 한인골프협회(회장 전소영)의 식품 지원을 받고 '에벤에셀 한나 홈' 고아원 식구들이 활짝 웃고 있다. sungjin@yna.co.kr [전소영 회장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ungj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3110951004

title : 추미애 "검사는 인권옹호 보루"…윤석열 "권력형 비리 맞서야"(종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