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AI 국제협의체 'GPAI' 창립…한국·미국 등 15개 국가 참여

송고시간2020-06-15 22:00

"책임성 있고 인간 중심적인 AI 발전과 활용 지지" 공동선언

(서울=연합뉴스) 정윤주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책임성 있는 인공지능(AI)의 발전과 활용을 촉진하기 위한 첫 국제협의체인 '인공지능에 대한 글로벌 파트너십'(GPAI)이 15일 공식 창립됐다고 밝혔다.

GPAI는 AI가 인권, 포용성, 다양성, 혁신, 경제성장, 사회적 이익에 기반하며, 유엔의 지속가능한 개발목표 달성에 기여할 수 있도록 AI 관련 이슈를 다루는 국제협의체다.

'인공지능에 대한 글로벌파트너십'(GPAI) 개요
'인공지능에 대한 글로벌파트너십'(GPAI) 개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창립회원으로 한국을 포함해 프랑스, 캐나다, 호주, 독일, 미국, 일본, 유럽연합(EU), 뉴질랜드, 싱가포르, 슬로베니아, 영국, 멕시코, 인도 등 15개국이 참여했다.

창립회원국은 협의체 창립과 함께 인권, 근본적 자유와 민주적 가치에 기반해 책임성 있고 인간 중심적인 인공지능의 발전과 활용을 지지하는 공동선언문을 발표했다.

GPAI는 이를 위해 업계·시민사회·정부 기관·학계 등의 전문가가 참여하는 ▲ 책임성 있는 인공지능 ▲ 데이터 거버넌스 ▲ 미래 일자리 ▲ 혁신과 상업화 등 4가지 주제의 전문가그룹을 운영할 계획이다.

한국에서는 오혜연 한국과학기술원(KAIST) 교수, 오성탁 한국정보화진흥원 본부장, 박성원 국회미래연구원 연구위원, 김경훈 정보통신정책연구원(KISDI) AI 전략센터장, 박명순 SK텔레콤 AI 사업유닛장 등이 전문가그룹 위원으로 참여할 예정이다.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은 "인공지능이 모든 사람에게 도움이 되는 방향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노력이 필요하다"며 "GPAI는 각국 전문가들이 그 실천방안을 모색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연합뉴스TV 제공]

jung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80511173000056

title : "이민호 군 사망 사고, 현장실습 지도관리 소홀 책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