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밀입국용 보트 또 확인돼…중국인 6명 추가 검거

송고시간2020-06-13 14:02

최근 3개월 밀입국 용의자 18명 중 12명 붙잡아

13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받은 보트 밀입국 중국인 여성 2명의 모습
13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받은 보트 밀입국 중국인 여성 2명의 모습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태안=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4∼6월 보트를 타고 충남 태안을 통해 밀입국한 중국인 6명이 추가로 해경에 붙잡혔다.

13일 태안해경에 따르면 4월 보트 일행(5명) 미검거자 3명 중 2명, 5월 보트 일행(8명) 미검거자 4명 중 1명, 6월 보트 일행(5명 추정) 중 3명이 최근 차례로 검거됐다.

해경은 이들 모두에 대해 출입국관리법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구속 전 피의자 심문은 이날 대전지법 서산지원에서 진행됐다.

이로써 최근 3개월 밀입국 용의자 18명(추정 포함) 중 남성 10명과 여성 2명 등 12명의 신병이 확보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에서는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해경은 설명했다.

태안서 발견된 밀입국용 고무보트
태안서 발견된 밀입국용 고무보트

(태안=연합뉴스) 이은파 기자 = 4일 오전 충남 태안군 근흥면 마도 방파제에서 발견된 흰색 고무보트(왼쪽)와 지난 4월 20일 소원면 의항리 해변에서 발견된 검은색 고무보트. 2020.6.4 sw21@yna.co.kr

앞서 중국인 5명은 4월 18일 오후 5시께 중국 산둥성 웨이하이(威海) 항에서 고무보트를 띄워 서해를 건넌 뒤 이튿날 오전 10시께 태안 일리포 해변에서 내렸다.

또 다른 중국인 8명은 지난달 20일 오후 9시께 웨이하이 항에서 1.5t급 레저 보트에 몸을 싣고 항해해 이튿날 오전 11시 23분께 태안 의항 방파제 갯바위에 하선했다.

지난 4일에 태안 마도 방파제 인근에서 발견된 회색 고무보트 역시 이번에 밀입국 용의자들이 붙잡히면서 그 용도가 확인됐다.

해경은 나머지 밀입국 용의자 6명의 소재를 쫓고 있다.

walde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