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정부 재난지원금 효과…가맹점 매출 '쑥'

송고시간2020-06-10 18:57

경기연구원 BC카드 매출 분석…지역경제 활성화 마중물 역할

(수원=연합뉴스) 이우성 기자 = 경기도 재난기본소득과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이 지급된 이후 이를 취급하는 도내 가맹점의 매출이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재난지원금 효과
재난지원금 효과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10일 경기연구원이 BC카드 매출 자료를 토대로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및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지원효과를 분석한 결과를 보면 전년 동기 매출을 100%로 가정했을 때 도내 지역화폐 가맹점의 매출은 재난기본소득 지급이 시작된 15주 차(4월 6∼12일) 118%로 출발해 17주 차(4월 20∼26일) 140%, 20주 차(5월 11∼17일) 149%를 기록했고 21주 차(5월 18∼24일) 159%, 22주 차(5월 25∼31일) 159%로 8주 평균 44% 증가했다.

도 재난기본소득 지급 효과가 주로 골목상권에 반영된 20주 차까지 6주(15∼20주 차) 가맹점 평균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39%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반대로 도내 비가맹점 매출은 15주 차 85.0%를 시작으로 20주 차 87%, 21주 차 99%, 22주 차 97%로 8주 평균 9% 감소했다.

지난달 초부터 지급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효과까지 더해지면서 두 비교군 간의 매출액 증가율 차이는 20주 차(5월 11∼17일) 51%포인트에서 22주 차(5월 25∼31일) 53%포인트로 더 벌어졌다.

재난기본소득 (PG)
재난기본소득 (PG)

[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지역화폐 비가맹점을 포함한 도내 BC카드 가맹점의 매출도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이후 큰 폭 증가세를 보였다.

도 재난기본소득 지급이 시작된 15주 차 97%를 시작으로 17주 차 108%, 20주 차 106%를 기록하던 매출이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이 지급되기 시작한 21주 차에 120%, 22주 차 120% 등 2주 연속 큰 폭으로 올랐다.

또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이후(21∼22주 차)와 지급 이전(16∼19주 차)을 비교하면 도 내 BC카드 가맹점 매출은 평균 11%포인트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 관계자는 "이번 분석을 통해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이 지역경제 활성화의 마중물 역할을 하고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이 이를 더 확대한 것으로 볼 수 있다"고 말했다.

지난 9일 밤 12시 현재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신청률은 96.1%, 도내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신청률은 95.9%다.

gaonnur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81003056900088

title : 슬로바키아, 베트남에 외교조치 경고…'기업인 납치' 갈등 악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