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또 세자릿수 청약 경쟁률…'르엘 신반포 파크애비뉴' 114대 1

송고시간2020-06-08 21:52

르엘 신반포 파크애비뉴 조감도
르엘 신반포 파크애비뉴 조감도

[롯데건설 제공]

(서울=연합뉴스) 홍국기 기자 = 서울 서초구 잠원동 신반포13차 아파트를 재건축하는 '르엘 신반포 파크애비뉴'가 세자릿수 청약 경쟁률을 기록했다.

8일 한국감정원 청약홈에 따르면 르엘신반포파크애비뉴는 이날 1순위 해당지역 청약 결과 98가구 모집에 총 1만1천205명이 신청해 평균 114.3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최고 경쟁률은 전용 107.97㎡(574.3대 1)에서 나왔으며 49.98㎡(170.3대 1), 59.99㎡(127.4대 1), 84.92㎡(55.2대1), 84.94㎡(63.6대 1)가 뒤를 이었다.

르엘신반포파크애비뉴는 지하 3층∼지상 35층, 3개 동, 총 330가구 규모로, 3.3㎡당 평균 분양가는 4천849만원으로 책정됐다.

서울 지하철 3호선 잠원역과 신사역을 모두 도보로 이용할 수 있고, 신세계백화점(강남점)과 센트럴시티 등 고속버스터미널 상권을 이용 할 수 있는 입지다.

주변에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과 국립중앙도서관 등이 있고, 신동초등학교와 신동중학교는 도보로 통학할 수 있다.

한강 주변 잠원 한강공원, 명주근린공원 등의 녹지공간도 풍부하다.

내달 말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시행과 오는 8월 수도권 분양권 전매제한 강화로 서울 외 지역에서도 세 자릿수 청약 경쟁률이 속속 나오는 상황이다. 규제가 본격화하면 공급이 줄어들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면서 서울은 물론, 지방에서도 청약 시장이 과열되는 양상이다.

redfla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7005700071

title : 미 국방부 "전작권 전환 기대"…이달 한미훈련서 검증 강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