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롯데월드 방문 확진자는 원묵고 3학년…"학생·교직원 전수조사"(종합)

송고시간2020-06-07 19:19

학교 긴급 폐쇄·8∼10일 온라인 수업 전환

롯데월드,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에 조기 영업 종료
롯데월드, 코로나19 확진자 방문에 조기 영업 종료

(서울=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서울 송파 잠실 롯데월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방문 사실을 확인하고 7일 영업을 조기 종료했다. 사진은 이날 롯데월드를 지나가는 시민.
2020.6.7 mjkang@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유선 김지헌 기자 = 서울 중랑구의 고등학교 3학년 학생이 잠실 롯데월드를 방문한 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고, 그에 앞서 학교에서 150명과 접촉한 것으로 나타나 당국이 긴급 조치에 나섰다.

당국은 학교폐쇄 및 온라인 수업 전환 조치와 함께 학생·교직원에 대한 전수조사를 벌이기로 했다.

중랑구는 7일 관내 21번 확진자(19세 여성, 묵1동)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구는 "21번 확진자는 원묵고 3학년 학생"이라며 "원묵고는 8∼10일 전 학년 온라인 수업으로 전환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이어 "확진 학생과 접촉한 동급 학생, 교사, 밀접 접촉자 등 150명에 대해 검사를 실시한다"며 "해당자에 대해서는 학교 측에서 개별 문자를 발송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구는 아울러 "원묵고 학생·교직원 600명에 대한 전수조사를 8일 학교 운동장 선별진료소에서 실시하고, 그 결과는 9일 공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교육 당국에 따르면 이 학생은 지난 5일 낮 12시 13분부터 오후 9시까지 친구 3명과 함께 송파구 잠실 롯데월드에 머무른 것으로 조사됐다.

특별한 증상은 없었지만 지난달 말 롯데월드몰을 방문한 사람 중에 코로나19 확진자가 있었다는 사실을 지인에게 전해 듣고 전날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가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양은 당초 지난달 25일에도 기침과 인후통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지만, 음성 판정을 받은 바 있다.

현재 A양과 동행했던 친구 3명과 그의 부모도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

롯데월드는 이날 방문객을 퇴장시키고 영업을 종료한 다음 폐쇄회로(CC)TV 등으로 확진자의 세부 동선을 조사하고 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HdJcUm5e9eI

j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