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경수 경남지사 6·25 70주년 위령제 참석…"남북관계 풀리길"(종합)

송고시간2020-06-07 16:59

합천 해인사서 수륙대재 개최…코로나19 우려로 규모 축소

수륙대재 참석한 김경수
수륙대재 참석한 김경수

[경남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합천=연합뉴스) 박정헌 기자 = 경남 합천 해인사는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7일 전란 속에 희생된 이들을 기리는 행사를 했다.

사찰 내 비로탑 마당에서 '한국전쟁 70주년 해원과 상생을 위한 수륙대제'를 열었다.

수륙대제는 물과 육지에서 헤매는 외로운 영혼을 위로하기 위해 불법을 강설하고 음식을 베푸는 의식이다.

해인사는 6·25 당시 희생된 국군과 유엔군을 추모·위령하고 전쟁 당사국인 중공군, 북한군, 남북 민간인들 영가를 안치하고자 행사를 마련했다.

김경수 경남도지사, 터키·프랑스·콜롬비아·태국·네덜란드 주한대사 등 약 1천명이 참석한 행사는 평화희구 영상 상영, 대령관욕 의식, 위령천도, 천도법어, 추모사, 각계 메시지 전달 등 순으로 진행됐다.

사찰음식 체험, 트럼펫 연주 등 다양한 체험행사도 준비해 참석자들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김 지사는 "호국불교의 상징인 해인사에서 개최되는 수륙대제를 통해 한국전쟁으로 희생된 138만 원혼들을 해원·상생하고 현재 어려움에 빠진 남북관계가 풀리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해인사는 애초 정관계 인사와 한국전쟁 참여국 대표, 종교지도자, 불자 등 10만명이 참석하는 행사로 준비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우려로 규모를 축소했다.

앞서 지난 6일에는 선림원 템플스테이 특설무대에서 6·25 희생자를 기리는 추모음악회를 열었다.

해인사 수륙대재
해인사 수륙대재

[해인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home12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IIS20110412000100365

title : 스폰서 검사.그랜저 검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