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역풍 맞은 MLB 오클랜드, 마이너리거 생계비 다시 지원

송고시간2020-06-06 09:27

MLB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의 홈구장
MLB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의 홈구장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미국프로야구(MLB) 오클랜드 애슬레틱스 구단이 마이너리거 생계비 지원을 중단했다가 역풍을 맞고 방향을 틀었다.

미국 일간지 샌프란시스코 크로니클은 존 피셔 오클랜드 구단주가 마이너리거들에게 계속 주급 400달러를 지급하기로 태도를 바꿨다고 6일(한국시간) 전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메이저리그는 물론 마이너리그도 개막을 장담할 수 없는 상황에서 대부분 구단은 마이너리거들의 생계를 돕고자 6월 이후에도 주급을 주기로 했다.

그러나 오클랜드는 현지시간 5월 말까지만 주고 이후엔 지원을 중단한다고 메이저리그 구단 중 최초로 발표했다.

피셔 구단주는 "직원들과 오랜 시간 대화를 거쳐 내가 실수했다는 결론을 내렸다"며 태도 선회 배경을 설명했다.

오클랜드 역시 다른 구단과 마찬가지로 마이너리그 시즌이 끝나는 현지시간 8월 31일까지 선수들에게 지원금을 준다.

피셔 구단주는 또 일시 해고된 직원들을 위한 긴급 지원 기금도 편성하겠다고 약속했다.

cany99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