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태안 만리포해수욕장 개장…내달 25일부터 보름간 야간에도 운영

송고시간2020-06-06 08:19

부산 해운대·송정 이어 전국 3번째…코로나19 방역 대책도 마련

즐거운 서프보드 타기
즐거운 서프보드 타기

(태안=연합뉴스) 이은파 기자 = 6일 오전 충남 태안군 소원면 만리포해수욕장을 찾은 관광객들이 서프보드를 타고 있다. 만리포해수욕장 개장은 전국 270여개 해수욕장 중 지난 1일 문을 연 부산 해운대·송정 해수욕장에 3번째다. 2019.6.6

(태안=연합뉴스) 이은파 기자 = 충남 태안군 만리포해수욕장이 6일 문을 열었다.

전국 270여개 해수욕장 중 지난 1일 개장한 부산 해운대와 송정해수욕장에 이어 3번째이며, 충남 30여개 해수욕장 중에서는 처음이다.

운영 기간은 8월 16일까지다.

태안군은 한낮 폭염을 피해 야간에 해수욕장을 찾는 관광객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함에 따라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만리포해수욕장에 야간개장을 도입했다.

이에 따라 7월 25일부터 보름 동안 해수욕장 운영 시간이 오후 10시까지 연장된다.

군은 야간개장에 따른 관광객 안전확보를 위해 만리포해수욕장 워터스크린 왼쪽부터 천리포수목원 방향으로 폭 100m, 길이 70m 구역을 야간 입욕 구간으로 정하고 안전시설물과 안전인력을 배치할 방침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차단 대책도 마련했다.

먼저 파라솔 등 차양시설 2m 이상 간격 유지 등 행동수칙을 홍보하고, 공중화장실 등 공공시설물을 정기적으로 방역 소독할 계획이다.

카페, 숙박·탈의·샤워시설 등 밀집시설 방역관리자를 지정해 운영하고 포장 및 배달판매 활성화도 추진한다.

즐거운 물놀이
즐거운 물놀이

(태안=연합뉴스) 이은파 기자 = 5일 오후 충남 태안군 소원면 만리포해수욕장을 찾은 외국인 어린이들이 물놀이를 하고 있다. 만리포해수욕장 개장은 전국 270여개 해수욕장 중 지난 1일 문을 연 부산 해운대·송정 해수욕장에 3번째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처음 맞는 해수욕장 개장이어서 부담이 적지 않지만, 그동안의 경험을 살려 코로나19 유입을 반드시 막아내겠다"고 말했다.

꽃지와 몽산포 등 태안군 나머지 27개 해수욕장은 7월 4일부터 8월 16일까지 44일간 운영된다.

sw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