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고양시, 180개 학교 방역에 '희망 알바' 360명 지원

송고시간2020-06-04 15:00

(고양=연합뉴스) 노승혁 기자 = 경기 고양시는 시간제 공공 일자리인 '고양 희망 알바 6000'을 활용, 지역 학교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활동 등을 지원한다고 4일 밝혔다.

고양시청
고양시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방역 지원 인력은 시내 180개 학교(특수 4곳, 유치원 11곳, 초등 87곳, 중등 42곳, 고등 36곳)에 1곳당 2명씩 총 360명이 배정된다.

배정 인원은 1차 176명, 2차 184명로 나뉜다.

1차는 이날부터 8월 3일까지, 2차는 11일부터 8월 10일까지 하루 4시간씩 주 5일 2개월간 근무한다. 향후 코로나19 상황과 관계기관·근로자의 의견에 따라 근무 기간이 연장될 수 있다.

배치 인력은 배정된 학교에서 소독과 방역, 발열 체크, 거리 두기, 외부인 출입통제 등 생활 방역 업무와 급식, 질서, 등교, 교통, 교내 생활지도 등 학생지도업무를 맡는다.

긴급 돌봄과 응급 학생 인솔 보조 등의 업무도 학교와 근로자 간 합의로 추가될 수 있다.

n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