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도 한국전 참전용사들에 마스크 전달…"고품질 한국산 감사"

송고시간2020-06-03 20:20

6·25 70주년 맞아 인도 한국전참전용사협회 등에 2만5천장 기부

인도 6·25전쟁 참전용사 측에 마스크 전달
인도 6·25전쟁 참전용사 측에 마스크 전달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3일 인도 수도 뉴델리 인근 구루그람(옛 구르가온)의 치키차 자선클리닉에서 6·25 참전 용사 및 보건의료 비정부기구(NGO)를 위한 KF마스크 2만5천장 전달식이 열렸다. 왼쪽에서 3번째가 신봉길 주인도 한국대사. 2020.6.3. [주인도한국대사관 제공=연합뉴스]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인도에서는 요즘 연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늘고 있어 마스크가 절실했습니다. 우수한 품질로 유명한 한국산 마스크를 기부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인도의 6·25전쟁 참전용사 관계자들이 한국 정부가 제공한 코로나19 예방 마스크에 대해 "최고의 선물"이라며 감사의 뜻을 표했다.

3일 인도 수도 뉴델리 인근 구루그람(옛 구르가온)의 치키차 자선클리닉에서는 6·25전쟁 참전 용사 및 보건의료 비정부기구(NGO)를 위한 KF마스크 전달식이 열렸다.

이번 전달식은 6·25전쟁 70주년 사업추진위원회가 당시의 희생과 공헌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코로나19 예방용 마스크 100만장을 프랑스 등 22개국 참전용사들에게 전하기로 한 데 따른 행사로 열렸다.

인도에는 2만5천장이 배정됐고 이 가운데 5천장은 한국전참전용사협회에, 나머지 2만장은 협회가 추천한 NGO인 치키차 재단에 전달됐다. 치키차 재단은 1999년 빈곤층에게 무료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설립됐다.

전달식에는 신봉길 주인도 한국대사, 이인 국방무관, 김현순 육군무관, 아크사이 수르 참전용사협회 대표, 아자이 말호트라 치키차 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인도의 6·25 참전용사 중 생존자는 현재 4명인데 모두 90대로 고령인 데다 코로나19 감염 우려도 이날 행사에는 참석하지 않았다.

인도 6·25전쟁 참전용사 측에 마스크 전달
인도 6·25전쟁 참전용사 측에 마스크 전달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3일 인도 수도 뉴델리 인근 구루그람(옛 구르가온)의 치키차 자선클리닉에서는 6·25 참전 용사 및 보건의료 비정부기구(NGO)를 위한 KF마스크 2만5천장 전달식이 열렸다. 왼쪽이 신봉길 주인도 한국대사. 2020.6.3. [주인도한국대사관 제공=연합뉴스]

신 대사는 "전 인도 육군참모총장의 아들이 이사장을 맡은 치키차 재단은 직원 모두가 전직 군인이라 더욱 의미 있는 곳"이라며 "한국 정부의 마스크 기부에 대해 큰 선물이라며 고마워했다"고 밝혔다.

말호트라 재단 이사장은 "연일 확진자가 느는 상황이라 빈민층에게 마스크가 절실했다"며 "의료 봉사자와 어려운 인도 사람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고 화답했다.

인도는 6·25전쟁 기간에 군 병력 대신 의료지원부대를 한국에 파견했다. 1950년 11월부터 1954년 4월까지 제60공정 야전병원 소속 군병력 627명(연인원 기준)이 전선을 누볐고 이 가운데 두 명이 전사했다.

인도는 정전 후에는 1953년 9월부터 1954년 4월까지 포로감시여단(연인원 6천여명)을 다시 파견, 공산군 포로 감시와 송환 활동을 하며 한국과 깊은 인연을 이어왔다.

올해 초에는 뉴델리에 '6·25전쟁 참전 기념' 한-인도 우호 공원이 처음으로 조성되기도 했다.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올해 인도 뉴델리에 조성된 '6·25전쟁 참전 기념' 한-인도 우호공원. 2020.6.3 [주인도한국대사관 제공=연합뉴스]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올해 인도 뉴델리에 조성된 '6·25전쟁 참전 기념' 한-인도 우호공원. 2020.6.3 [주인도한국대사관 제공=연합뉴스]

coo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