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도 작곡가 와지드 칸, 코로나19로 사망…"발리우드선 처음"

송고시간2020-06-02 16:50

발리우드 작곡가 와지드 칸. [AFP=연합뉴스]

발리우드 작곡가 와지드 칸. [AFP=연합뉴스]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인도의 유명 대중음악 작곡가인 와지드 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사망했다고 타임스오브인디아 등 현지 언론이 2일 보도했다.

신장 질환과 당뇨병 등을 앓아온 칸은 최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뭄바이 병원에서 치료받던 중 1일 심장 마비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42세.

현지 언론은 '발리우드'로 알려진 인도 엔터테인먼트계에서 스타급 인물이 코로나19로 사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전했다.

칸은 '사지드-와지드'라는 작곡 듀오로 활동하며 인기 배우 살만 칸 주연 영화에 삽입된 음악을 만들어 명성을 얻었다.

칸의 사망 소식이 알려지자 아미타브 바치찬 등 유명 배우는 트위터를 통해 애도의 뜻을 전했다.

인도에는 2일 현재 19만8천706명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가 발생했다.

최근 하루 7천∼8천명의 확진자가 발생하는 등 확산세가 가파르다.

특히 발리우드의 본거지인 최대 경제 도시 뭄바이의 누적 확진자는 4만1천99명으로 인도 대도시 가운데 가장 많다.

coo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