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9세 아들 여행용 가방에 들어가게 한 계모 긴급체포(종합)

송고시간2020-06-02 09:37

아동학대처벌법 위반 혐의…아이 의식 잃은 채 병원 이송돼 치료

충남 천안서북경찰서 외경
충남 천안서북경찰서 외경

[연합뉴스 자료 사진]

(천안=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충남 천안에서 남자 어린이가 여행용 가방 안에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됐다.

경찰은 이 어린이와 함께 있던 계모를 아동학대 혐의로 긴급체포했다.

2일 충남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25분께 천안 서북구 한 주택에서 A(9)군이 여행용 가방 안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져 있다고 A군 의붓어머니 B(43)씨가 119에 신고했다.

A군은 심정지 상태로 구급대원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A군 신체에는 일부 멍 자국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아동학대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아동학대처벌법) 위반 혐의로 B씨를 긴급체포했다.

B씨는 경찰에서 "아이를 캐리어(여행용 가방)에 들어가게 했다"며 범행 일부를 시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집 안에는 다른 아이들도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B씨에 대한 구속영장 신청을 검토하고 있다.

walde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