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가정폭력 피신 아내 찾아와 분신…부부 중상

송고시간2020-06-01 09:39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대구 강북경찰서는 1일 가정폭력을 피해 따로 사는 아내에게 찾아가 분신해 중상을 입힌 혐의(현주건조물방화치상)로 A(53)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A씨는 전날 오후 9시 46분께 대구 북구 서변동 한 원룸에서 아내와 자기 몸에 인화성 물질을 뿌리고 자기 몸에 불을 붙여 아내까지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아내는 얼굴에 1도, 몸과 양쪽 팔에 2도 화상을 입고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A씨도 왼팔과 가슴에 2도 화상을 입었다.

불은 원룸 복도 1층 10㎡(소방서 추산 51만원)를 태우고 4분 만에 꺼졌다. 이 불로 원룸 건물에 있던 5명이 대피했다.

경찰 관계자는 "가정폭력으로 아내가 피신해 있는 곳에 남편이 찾아갔다"며 "치료한 뒤 조사해 구속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말했다.

폭력
폭력

[연합뉴스TV 캡처]

sunhy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