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평택 미군기지 통해 입국한 미군 2명 코로나19 확진

송고시간2020-05-30 23:36

(평택=연합뉴스) 최해민 기자 = 경기 평택에 있는 미군기지를 통해 입국한 미군 2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발열 체크하는 주한미군
발열 체크하는 주한미군

[주한미군 사령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평택시는 30일 캠프 험프리스(K-6) 소속 30대 여성 미군과 20대 여성 미군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들은 27일 평택에 있는 오산공군기지(K-55)를 통해 입국했으며, 28일 검사를 받고 자가 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아 부대 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평택시 관계자는 "추가 확진자는 모두 입국 후 미군 부대 내 시설에서 자가 격리돼 평택지역 동선은 없다"고 말했다.

이로써 평택지역 내 감염자 수는 51명으로 늘었다.

goal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00715219300003

title : LG화학, GM 2차전지 공급 美공장 기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