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벡스코 전시행사 기지개…관람객 발길도 조금씩 늘어

송고시간2020-05-30 09:10

다양한 캠핑카 한자리에
다양한 캠핑카 한자리에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28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 제1전시장에서 열린 2020 코리아 캠핑카쇼를 찾은 관람객들이 각종 캠핑카를 구경하고 있다. 31일까지 열리는 이번 행사는 38개 업체가 참가해 카라반과 트레일러, 캠핑카 등 각종 캠핑용품 등을 선보인다. 2020.5.28 handbrother@yna.co.kr

(부산=연합뉴스) 박창수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중단됐던 부산지역 전시 행사가 최근 재개되면서 관람객 발길도 조금씩 늘고 있다.

30일 벡스코에 따르면 지난 15일 세계명품대전을 시작으로 2020 부산베이비페어와 부산건축인테리어&홈리빙생활용품 전시회가 잇달아 열렸다.

21일부터 사흘간 열린 생활용품전시회에는 4천여 명이 찾았고, 베이비페어에도 1만6천여 명이 방문했다.

28일 개막한 창업박람회에는 이틀 동안 5천200여 명이 방문했는데 주말을 맞아 방문객 발길도 점차 늘어나고 있다.

주최 측은 자영업 위기 속에서도 창업의 기회를 엿보기 위한 관람객이 늘어나면서 지난해와 비슷한 2만여 명이 찾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난 28일 개막한 국내 최대 규모 캠핑카쇼, 29일 시작한 반려동물 박람회 '케이펫페어 부산'에도 모처럼 관람객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전시행사가 재개되면서 벡스코에도 2개월 만에 활기가 돌았지만 굵직한 전시행사는 당분간 없을 예정이어서 관련 업계의 어려움은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당당 6월 초 예정된 행사만 보더라도 2020 농특산품 및 우수 중소기업 상품 박람회를 제외하면 예상 관람객 100∼200명 수준의 부동산 세미나, 아파트 입주설명회 등이 고작이다.

지난 행사에 관람객이 몰린 것은 긴급재난지원금 효과도 있었는데 지원금이 상당 부분 소비된 상황이어서 관람객 증가에 대해 업계 반응은 신중하다.

전시 업계 관계자는 "아직 코로나19 상황이 안심할 단계가 아니어서 각종 행사를 미루는 경향이 남아 있다"며 "예년 수준의 전시 행사 개최는 당분간 어려울 것 같다"고 말했다.

pc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