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카드뉴스]'생활 속 거리두기'하며 문화유산으로 여행 떠나세요

송고시간2020/05/28 17:37

기사 본문 인쇄 및 글자 확대/축소
[카드뉴스]'생활 속 거리두기'하며 문화유산으로 여행 떠나세요 - 1
[카드뉴스]'생활 속 거리두기'하며 문화유산으로 여행 떠나세요 - 2
[카드뉴스]'생활 속 거리두기'하며 문화유산으로 여행 떠나세요 - 3
[카드뉴스]'생활 속 거리두기'하며 문화유산으로 여행 떠나세요 - 4
[카드뉴스]'생활 속 거리두기'하며 문화유산으로 여행 떠나세요 - 5
[카드뉴스]'생활 속 거리두기'하며 문화유산으로 여행 떠나세요 - 6
[카드뉴스]'생활 속 거리두기'하며 문화유산으로 여행 떠나세요 - 7
[카드뉴스]'생활 속 거리두기'하며 문화유산으로 여행 떠나세요 - 8
[카드뉴스]'생활 속 거리두기'하며 문화유산으로 여행 떠나세요 - 9
[카드뉴스]'생활 속 거리두기'하며 문화유산으로 여행 떠나세요 - 10
[카드뉴스]'생활 속 거리두기'하며 문화유산으로 여행 떠나세요 - 11
[카드뉴스]'생활 속 거리두기'하며 문화유산으로 여행 떠나세요 - 12

<<시각장애인 음성정보 지원을 위한 텍스트입니다>>

지난 26일, 서울 중구 환구단에서 '문화유산 방문 캠페인 선포식'이 개최됐습니다.

문화유산 방문 캠페인은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지친 국민들의 마음을 치유하고 문화생활을 경험할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는데요.

문화유산 대다수가 실외에 자리해 있는 만큼 코로나19에도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지친 일상에서 벗어나 즐겁게 여가를 즐길 수 있죠.

'문화유산 방문 코스'는 방송이나 역사책 등 매체에는 많이 알려져 있지만 방문객이 많지 않았던 문화유산들을 엮어 2~3일 동안 짧은 국내여행을 계획하는 사람들에게 제안하는 코스인데요.

기본 코스는 천년 정신의 길(경주·안동), 백제 고도의 길(공주·부여·익산) 우리의 옛 소리를 주제로 한 소릿길(전북·전남·인류무형유산), 설화와 자연의 길(제주), 궁과 산성을 둘러보는 왕가의 길(서울·경기) 등 5개 코스입니다.

테마 코스는 2개의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서원들과 산사들을 각각 묶은 '서원의 길'과 '수행의 길'인데요.

이들 코스는 국내외 관광객이 교통이나 숙박으로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주요 도시를 포함한 지역별 거점 코스로 구성했으며, 지역 축제, 해당 문화유산에서의 체험·공연 등의 프로그램과 연계해 개별 방문 코스에 대한 접근 가능성을 높였습니다.

세계유산을 중심으로는 많은 이벤트가 개최됩니다.

문화재청을 대표하는 궁궐왕릉 행사인 '궁중문화축전'부터 유네스코 세계유산을 알리는 축제인 '세계유산축전' 등이 마련돼 있는데요.

특히 7월에는 K-POP과 문화유산을 연계한 공연·축제인 '코리아 온 스테이지'가 개최될 예정이라 기대감을 높이고 있습니다.

그 뿐만 아니라 '무형문화재 전시·공연'(전주 국립무형유산원), '문화재 야행'(전국 36개소), '문화유산축제·야간체험'(궁궐·현충사), '무형유산 축제 및 공연', '문화재 특별 전시', '문화재 발굴·수리 현장 공개'(발굴 현장 10개소, 수리 현장 30개소), '조선왕릉문화제'(9.26∼10.25) 등 기존 문화유산 관련 전시 및 공연도 열릴 예정입니다.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면서 문화유산과의 거리는 좁혀보는 시간을 가져보는 건 어떨까요?

(서울=연합뉴스) 이세영 기자 이도경 작가

seva@yna.co.kr

dk121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20/05/28 17:37 송고

댓글쓰기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