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꽃게보다 싼 대게…이마트, 내일부터 러시아산 대게 40t 푼다

송고시간2020-05-28 06:00

(서울=연합뉴스) 김보경 기자 = 이마트가 활꽃게 경매가보다 저렴하게 활대게를 선보인다.

이마트는 오는 29일부터 3일간 러시아산 활대게 3만6천 마리(40t)를 정상가 대비 30%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고 28일 밝혔다.

한 마리가 1~1.1kg인 것을 고려할 때 마리당 4만원 이내로 구매가 가능한 셈이다.

이마트는 지난 4월 러시아산 활대게 30t을 4일 만에 완판시킨 바 있다. 지난해 1년간 이마트가 판매한 활대게 물량은 총 25t이었다.

행사 물량은 3일간 순차적으로 입점되고, 보다 많은 고객이 즐길 수 있도록 1인 2마리로 한정 판매된다. 물량 소진 시 행사는 종료된다.

이마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0)에 따른 중국 수요 감소 등으로 대게와 꽃게 가격의 역전 현상이 발생하면서 대게를 저렴하게 선보일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지난 3년간 킹크랩과 꽃게, 랍스터, 대게 4대 갑각류 시세를 살펴보면 2018년 킹크랩 다음으로 비쌌던 대게는 최근 4대 갑각류 중 가장 저렴해졌다.

이마트는 국내 1주일 대게 수입량의 30%를 한꺼번에 사는 대량 매입도 가격을 낮추는데 한몫했다고 전했다.

이마트 김상민 수산 바이어는 "꽃게 어획량 감소와 대게 소비침체로 인해 고급 식자재로 알려진 대게가 꽃게보다 저렴해졌다"라고 밝혔다.

대게
대게

[이마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직]

viv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7138000093

title : 호주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2만명 돌파…사망자는 266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