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부 "유엔 대북교육지원 사업에 6년간 60억원 지원"(종합)

송고시간2020-05-27 23:23

UNESCAP 요청으로 대북 통계교육 지원…올해 72만 달러 지원으로 시작

북한 학교 교실
북한 학교 교실

북한 대외선전매체 내나라는 4월 20일 각급 대학과 고급중학교(고등학교)에서 학생들이 수업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마스크를 쓰고 교실 청소에 참여하고 있는 북한 학생들의 모습. [내나라 웹사이트 캡쳐.재판매 및 DB 금지]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함)

(서울·워싱턴=연합뉴스) 정래원 기자 백나리 특파원 = 정부가 유엔 아태경제사회위원회(UNESCAP)의 북한 상대 통계교육에 올해부터 6년간 490만 달러(약 60억원)를 지원한다.

정부는 27일 제314차 남북교류협력추진위원회(교추협)를 열고 'UNESCAP의 대북 지속가능발전 역량 지원사업'에 대한 남북협력기금 지원안을 심의·의결했다.

이번 지원은 UNESCAP의 요청에 따른 것으로, 올해는 72만 달러(약 9억원)를 지급한다.

지원금은 북한 주민을 상대로 한 국제 통계원칙과 통계 이용방법 등 통계 분야 교육에 주로 사용될 예정으로, UNESCAP과 북한은 해당 사업에 대한 협의를 마쳤다고 통일부 관계자는 전했다.

통일부는 "북한의 국제사회 편입과 향후 남북 간 하나의 시장 구현에 해당 사업이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매년 연례보고서를 받아 기금 집행 투명성을 강화하겠다"고 설명했다.

UNESCAP은 빈곤·환경 오염 등 세계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유엔의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이행을 통한 회원국 역량 강화 사업을 주관하고 있다.

미 국무부 관계자는 미국 정부의 입장을 묻는 질의에 "한국정부에 문의하라"고만 답했다.

o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7168400007

title : 선수단은 그대로, 결과는 180도…확 달라진 '김호영의 FC서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