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우애 깊은 형제 모습'…하동 성제봉에 137m 구름다리 선다

송고시간2020-05-26 09:28

하동군, 19억원 들여 오는 9월 완공

하동 성제봉 구름다리 이미지
하동 성제봉 구름다리 이미지

[하동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하동=연합뉴스) 지성호 기자 = 경남 하동 성제봉(1천115m)에 구름다리가 만들어진다.

하동군은 19억원을 들여 성제봉 신선대 일원에 무주탑 현수교 형식의 길이 137m, 폭 1.6m의 구름다리를 오는 9월 말까지 새로 설치한다고 26일 밝혔다.

기존 설치된 출렁다리(길이 26m)는 철거된다.

성제봉은 화개면과 악양면의 경계에 있으며 지리산 자락 가장 남쪽의 최고봉이다.

우뚝 솟은 봉우리가 우애 깊은 형제 모습과 비슷하다고 해서 형제봉으로도 불린다.

정상 인근에 철쭉이 군락을 이뤄 매년 봄 철쭉제가 열린다.

성제봉 구름다리가 완공되면 소설 토지의 무대 악양면 평사리 들판의 풍성함을 만끽하고 푸르게 흐르는 섬진강 비경을 조망할 수 있다.

하동군 관계자는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해 사업 종료 때까지 고소성∼신선대∼성제봉 등산로를 폐쇄한다"고 말했다.

shch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