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40대 보험 가입도 '불혹'…"남의 말보다 내 경험으로 결정"

송고시간2020-05-25 13:48

삼성생명 인생금융연구소 조사

금융 박람회에서 노후 대비 상담을 하는 방문객들
금융 박람회에서 노후 대비 상담을 하는 방문객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세종=연합뉴스) 하채림 기자 = 40대 기혼자가 보험 가입을 결정하게 된 계기는 주변의 권유보다는 자신의 경험이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삼성생명 인생금융연구소는 40대 기혼자 2천270명을 상대로 조사한 결과 이처럼 나타났다고 25일 공개했다.

삼성생명은 연령에 따른 특성 비교를 위해 50대 기혼자(505명) 조사를 병행했고, 30대 기혼자(527명)를 대상으로 한 과거 설문조사를 활용했다.

보험 가입 이유에 대해 40대는 '본인 또는 주변의 질병 및 사고 경험'을 꼽은 응답자가 39.5%(중복응답 가능)로 가장 많았고, '노후 걱정'(33.3%)과 '설계사 또는 금융사 직원의 권유'(24.9%)가 뒤를 이었다.

이에 비해 30대는 39%가 '가족/지인의 권유'에 따라 보험에 가입했고, '본인 또는 주변의 질병 및 사고 경험'을 가입 배경으로 꼽은 응답자는 24.3%에 그쳤다.

가장 많은 응답만 놓고 보면 30대의 보험 가입은 다른 사람의 말을 듣고 내린 결정인 데 비해 40대부터는 필요성을 체감하고 가입한 셈이다.

40대가 최근 1년 이내에 가입한 보험의 종류는 암(18.6%), 상해(16.5%), 실손(13.2%), 치아(13.1%) 순으로 나타났다.

1년 이내 가입한 보험의 종류 중 종신보험의 비중은 6.0%로 50대의 종신보험 비중 1.7%보다 훨씬 높았다.

윤성은 인생금융연구소 연구원은 "40대에서 보장자산을 준비하려는 욕구가 다른 세대에 비해 상대적으로 컸다"고 진단했다.

경제활동이 왕성한 40대 기혼자가 보유한 보험상품은 평균 6.1개로 50대의 5.1개보다 많았다.

윤 연구원은 "40대는 합리적인 비용으로 각종 보장 '안전망'을 구축할 수 있는 시기"라며 "본인과 가족의 보장을 체계적으로 점검하고 보완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tr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223070800017

title : "코로나19 감염가능성 차단…결혼식·장례식 식사 자제" 요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