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울산시, 당사·어물·주전항 '어촌뉴딜 300사업' 본격화

송고시간2020-05-22 08:00

울산 당사항 돌미역 수확 한창
울산 당사항 돌미역 수확 한창

지난달 3일 울산시 북구 당사항에서 어민들이 제철을 맞아 수확한 돌미역을 틀에 붙이는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울산 북구 당사항과 어물항, 동구 주전항 인근을 도심형 어촌과 어항으로 조성하는 사업이 본격화한다.

울산시는 당사항과 어물항 기반 시설을 현대화해 해양경관자원과 연계하고 주전항과 인근 해안을 매력적인 공간으로 재탄생시키는 '2020 어촌뉴딜 300사업'을 시작한다고 22일 밝혔다.

이 사업은 해양수산부 국책으로 최근 각 항 인근 주민과 착수보고회가 열렸으며 내년까지 총사업비 341억원을 투입한다.

당사항, 어물항에는 파도로부터 보호하기 위한 이안제 조성, 방파제 안전시설 보강, 진입도로와 주차시설, 해양낚시공원 경관 특화, 해양레저시설 등을 조성한다.

주전항에는 방파제 신설과 물양장 축조, 해파랑길 경관 개선, 어린이물놀이장 조성 등을 추진한다.

시 관계자는 "광역 도심을 배후에 두고 있는 울산 어항과 어촌이 이번 사업으로 관광화 등 혁신적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cant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