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두산중공업 연말까지 약 400명 휴업 들어간다

송고시간2020-05-18 14:59

(서울=연합뉴스) 최윤정 기자 = 두산중공업[034020]이 약 400명을 대상으로 연말까지 휴업한다.

18일 업계에 따르면 두산중공업은 휴업 규모와 대상을 정하고 이날 당사자들에게 전달한다.

휴업 대상자들은 21일부터 연말까지 약 7개월간 일을 놓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기간 평균 임금의 70%를 받는다.

이번 휴업은 전 부문의 일부 유휴인력을 대상으로 조업에 지장이 없는 수준에서 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두산중공업은 재무구조 개선 등을 위해 유휴인력을 대상으로 휴업을 검토해왔으며 2차 명예퇴직 결과를 보고 규모를 결정할 계획이었다.

두산중공업은 15일 명예퇴직 신청을 마감했으며, 신청 규모는 전체 대상자 6천여명 중 100여명 선으로 회사 측의 예상보다 적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앞서 1차 명예퇴직에서는 650명이 회사를 떠났다.

두산그룹은 지난달 말 두산중공업 경영정상화를 위해 3조원 규모 재무구조 개선계획(자구안)을 채권단에 제출하고 유상증자, 자산 매각 등을 추진하며 자구 노력을 하고 있다.

두산중공업
두산중공업

[연합뉴스TV 제공]

mercie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