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kt 유한준, 허벅지 내전근 찢어져 부상자 명단에…6주 진단

송고시간2020-05-17 12:08

이강철 감독 "일단 열흘짜리 부상자 명단 올리고 지켜볼 예정"

부상을 당한 kt wiz 유한준
부상을 당한 kt wiz 유한준

[연합뉴스 자료사진]

(수원=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kt wiz 베테랑 유한준(39)이 허벅지 내전근이 찢어지는 부상을 당해 엔트리에서 제외됐다.

열흘짜리 부상자 명단에 올렸지만, 공백은 더 길어질 수 있다.

이강철 kt 감독은 17일 수원 케이티 위즈파크에서 열리는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와의 홈경기를 앞두고 "유한준이 부상을 당해서 엔트리에서 제외했다. 6주 진단이 나왔는데 선수 자신이 '열흘 동안 상황을 지켜보고 싶다'고 말해서 일단 열흘짜리 부상자 명단에 올렸다"고 밝혔다.

유한준은 16일 수원 삼성전에서 주루하다가 허벅지 통증을 느꼈다. 이후 자기공명영상(MRI) 촬영을 했고, 의사는 6주 진단을 했다.

kt 관계자는 "오른쪽 허벅지 근육을 감싸는 근막이 6∼8㎝ 찢어졌다. 근육을 다친 게 아니라서 회복이 조금 더 빠를 수 있다는 소견도 들었다"고 전했다.

유한준은 올해 kt 4번 타자로 뛰며 10경기에서 타율 0.300(40타수 12안타), 2홈런, 6타점을 올렸다.

이 감독은 "팀 분위기가 올라가고 있는데 주축 타자가 부상을 당했다"고 아쉬워했다.

17일 삼성전에서는 강백호가 유한준을 대신해 4번 타자로 나선다. 이 감독은 지명타자로 조용호를 기용할 예정이다.

jiks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