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고대의대, 고사리에서 탈모치료제 후보물질 추출해 특허출원

송고시간2020-05-13 15:29

동물실험서 발모효과 확인…"새로운 탈모치료제 개발 기대"

탈모 치료
탈모 치료

[연합뉴스TV 캡처]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국내 연구팀이 천연 고사리에서 탈모 치료제 후보물질을 발견해 특허 출원했다.

박길홍 고대의대 생화학분자생물학교실 교수팀은 지에이치팜과 산학 공동연구로 고사리 뿌리줄기 추출액에서 프테로신 유도체를 분리 정제하고, 이 물질의 탈모 치료 효과를 동물실험으로 검증했다고 13일 밝혔다.

연구팀은 모근의 털을 완전히 제거한 실험용 쥐에 고사리 열수 추출물 및 프테로신 유도체 용액을 2주간 도포했다. 이후 물을 같은 기간 도포한 쥐와 모발 성장 정도를 비교했다.

그 결과 프테로신 유도체 용액을 도포한 실험군에서는 80∼100% 정도의 모발 성장을 보였다. 이는 시중 판매 중인 발모제(주성분 미녹시딜 5%)를 도포한 대조군과 비슷한 수준이다. 반면 물을 바른 대조군에서는 약 10%의 모발만 성장했다.

박길홍 교수는 "동물실험에서 고사리에서 추출한 천연화합물이 발모에 대한 효과가 있음이 입증됐다"며 "독성이나 부작용이 적으면서 효과적인 탈모 치료제의 개발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ae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