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통3사, '이태원發 코로나19 확산 차단' 기지국 접속자 제출

송고시간2020-05-12 11:24

4월24일∼5월6일 심야시간 기지국·스마트폰 신호 분석해 방문자 특정

(서울=연합뉴스) 이한승 기자 = 이동통신3사는 12일 보건당국이 이태원 클럽의 '숨은 방문자'를 찾을 수 있도록 클럽 인근의 기지국 접속 정보를 보건당국에 제출한다.

현재 이태원 일대 클럽을 방문한 뒤 연락이 닿지 않고 있는 사람은 3천명에 이르고 있다.

이통3사, '이태원發 코로나19 확산 차단' 기지국 접속자 제출 (CG)
이통3사, '이태원發 코로나19 확산 차단' 기지국 접속자 제출 (CG)

[연합뉴스TV 제공]

이에 따라 질병관리본부는 전날 SK텔레콤[017670]과 KT[030200], LG유플러스[032640]에 이태원 일대 기지국 접속 관련 자료 협조 요청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통3사가 자료제출 요청을 받은 내용은 지난달 24일부터 5월 6일 자정부터 새벽 5시 사이에 이태원 클럽 인근 기지국에 접속한 가입자 관련 정보다. 해당 시간대에 해당 장소에서 기지국과 휴대폰이 주고받은 신호가 있는 경우 통신사에 등록된 가입자의 이름, 전화번호를 알 수 있다.

이에 따라 KT와 LG유플러스는 전날 관련 정보를 추려 이미 서울시 질병관리과와 질병관리본부에 전달했다.

또 SK텔레콤은 현재 관련 정보를 추리는 작업을 하고 있으며 이날 중에 관련 정보를 전달할 계획이다.

이태원 클럽 관련 코로나19 확산 (PG)
이태원 클럽 관련 코로나19 확산 (PG)

[권도윤 제작] 일러스트

감염병의 관리 및 에방에 관한 법률 제76조의2 제1항에 따르면 보건복지부장관 또는 질병관리본부장은 감염병 예방과 감염 전파의 차단을 위해 필요한 경우 감염병 의심자에 관한 정보 제공 등을 요청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다.

지난 2018년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이 확산했을 때에는 KT가 질병관리본부에 로밍 데이터를 제공한 적이 있다.

jesus7864@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5KRqewS50SM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