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독일, 에너지 분야 협력 강화…화상회의서 로드맵 체결

송고시간2020-05-12 16:30

산업부, 독일 연방경제에너지부와 업무협약 체결
산업부, 독일 연방경제에너지부와 업무협약 체결

(서울=연합뉴스)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지난해 12월 10일(현지시간) 독일 연방경제에너지부 회의실에서 페터 알트마이어 독일 연방경제에너지부 장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9.12.11
[산업통상자원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세종=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한국과 독일이 에너지전환, 원자력발전소 해체 등 에너지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독일 연방경제에너지부와 12일 화상회의를 통해 '한-독일 미래 협력 로드맵'을 체결했다.

이번 로드맵은 지난해 12월 성윤모 산업부 장관과 페터 알트마이어 연방경제에너지부 장관 간 체결한 한-독일 에너지전환 협력 공동의향합의서를 구체화하는 후속 조치다.

양측은 3월 말 개최 예정이었던 독일 베를린 에너지전환대화(BETD)에서 로드맵을 체결할 예정이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행사가 취소됨에 따라 화상회의를 통해 체결하게 됐다.

한국과 독일은 로드맵에 따라 매년 한-독일 에너지전환 협력위원회를 열고, 협력위원회 산하에는 ▲ 에너지전환 ▲ 신녹색에너지기술 ▲ 원전해체 등 3개 실무 분과를 운영한다.

협력위원회와 실무분과에는 정부와 공공기관, 산·학·연 대표기관의 전문가들이 참여할 예정이다.

또 매년 번갈아 가면서 '한-독일 에너지의 날' 행사를 열고 각국이 주최하는 국제 에너지 행사에 고위급이 참석해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약속했다.

산업부 관계자는 "두 나라는 유럽과 아시아의 대표적인 제조업 국가이자 에너지전환 추진국가로서 재생에너지 확대와 에너지효율 제고 등 에너지전환을 선도하고 전 세계적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연대와 협력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e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