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찰, 자율주행차 교통사고 분석 기반 연구

송고시간2020-05-10 09:00

자율주행차(CG)
자율주행차(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경찰대학 치안정책연구소는 자율주행 자동차의 교통사고 분석 기반을 마련하는 연구를 시작했다고 10일 밝혔다.

연구소는 "완전 자율주행차 상용화가 이뤄지면 교통사고 조사·분석에도 많은 변화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연구 배경을 전했다.

앞서 정부는 운전자 관여 없이 자동차 스스로 운행하는 완전 자율주행차 상용화 목표 시기를 기존 2030년에서 2027년으로 앞당긴다고 작년 10월 밝힌 바 있다.

주요 연구 내용은 ▲ 자율주행차 교통센터 구축 기반 ▲ 지방경찰청 '교통사고 공학분석실' 연계 발전 방안 ▲ 자율주행차 교통사고 조사 분야 선진 해외 사례 ▲경찰청 자율주행 정책·기술지원 체계 등이다.

경찰청과 산업통상자원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토교통부 등 4개 부처는 2021∼2027년 총사업비는 1조974억원을 들여 자율주행차 기술개발 혁신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연구소는 "다각적인 연구를 통해 교통 환경 변화에 대비하겠다"고 밝혔다.

ksw08@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