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롯데, 포스트 코로나 지침서 만들었다

송고시간2020-05-10 09:30

임직원용으로 배포…임원 조찬포럼 이달말 재개

(서울=연합뉴스) 이신영 기자 = 롯데지주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안정세를 보이는 데 따라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한 준비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롯데는 그룹 대표이사와 기획 담당 임원들에게 '코로나19 전과 후(BC and AC)'라는 제목의 사내용 도서를 배포했다.

이는 코로나19 사태 이후에 신속하고 유연하게 대응하기 위해서는 임직원들의 인식이 중요하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롯데지주와 롯데인재개발원은 3월부터 정책학, 사회학, 경영학, 사회심리학 등 다양한 분야 전문가들을 심층 인터뷰하고 국내외 관련 문헌에 대한 연구를 진행하고 이를 임직원들이 이해하기 쉽게 정리해 책으로 만들었다.

이 책에는 20세기 경제 위기 등을 최근 코로나19 사태와 비교하고 정치, 국제관계, 경제, 사회문화 등 다양한 영역에서 예상되는 변화를 구체적인 사례와 함께 담았다.

롯데는 그룹 임원들이 코로나19가 가져올 변화를 실질적으로 이해하고 선제적으로 대응책을 모색하는 데 이 책이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롯데인재개발원은 또 이 책을 바탕으로 전 직원용 영상 교육자료를 만들어 사내에 배포하고 그간 코로나19로 중단됐던 임원 조찬 포럼을 이달 말 재개해 관련 내용을 더 심층적으로 다루기로 했다.

신동빈 회장도 3월 소집한 비상경영회의에서 "지금도 위기지만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된 후가 더 중요하다"며 철저한 대비를 주문한 바 있다.

코로나19 전과 후 책 표지
코로나19 전과 후 책 표지

[롯데지주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eshin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