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프로야구 대구·수원 개막전, 비로 지연

송고시간2020-05-05 14:10

방수포가 덮인 대구 라이온즈 파크
방수포가 덮인 대구 라이온즈 파크

[SPOTV 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천병혁 기자 = 2020 KBO리그 개막전 중 대구와 수원 경기가 비로 지연되고 있다.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는 5일 오후 2시 대구광역시 수성구 라이온즈파크에서 NC 다이노스를 상대로 시즌 첫 경기를 치를 예정이었지만 비가 내려 양 팀 선수들이 더그아웃에서 대기 중이다.

이 경기는 미국의 스포츠전문 채널 ESPN이 한국 프로야구를 최초로 중계방송할 예정이어서 관심을 끄는 경기다.

수원 케이티위즈구장에서 열릴 예정인 kt 위즈와 롯데 자이언츠의 개막전도 비로 지연되고 있다.

KBO 사무국은 "오늘 일기예보상 대구와 수원 지역 강수량이 많은 편은 아니기 때문에 비가 그치면 곧바로 장내 정리를 하고 경기를 시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shoeles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