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천 시내 간선도로 10월부터 차량속도 50㎞ 제한

송고시간2020-05-03 10:12

차량속도 제한
차량속도 제한

[연합뉴스 자료사진]

(인천=연합뉴스) 손현규 기자 = 간선·이면도로에서 차량 속도를 각각 시속 50㎞와 30㎞로 제한하는 이른바 '안전속도 5030' 정책이 올해 10월부터 인천 전역에서 시행된다.

인천지방경찰청은 최근 교통안전시설심의위원회를 열고 시내 일부 도로에서 시행 중인 안전속도 5030을 올해 10월 시내 전역으로 확대하기로 의결했다고 3일 밝혔다.

다만 심의위는 도심 외곽에 있으면서 물류 수송이 잦은 인천대로와 아암대로 등지의 차량 제한속도는 현행 시속 60∼80km를 유지하기로 했다.

안전속도 5030은 교통사고를 줄이기 위해 시내 간선도로에서는 차량 속도를 시속 50㎞ 이하로, 주거지역 등지의 이면도로에서는 시속 30㎞로 제한하는 정책이다.

인천경찰청이 지난해 10월부터 남동구 구월동 시청사 일대에서 안전속도 5030을 시범 운영한 결과 교통사고 사망자는 6명에서 4명으로 33%, 교통사고는 1천302건에서 1천209건으로 7%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인천경찰청 관계자는 "매년 사망사고 중 보행자 비율이 40%가 넘는 인천에서 안전속도 5030이 정착되면 좀 더 안전한 교통 환경이 마련될 것"이라고 말했다.

s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