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최종 점검' LG 윌슨, 대학팀 상대로 5이닝 무실점

송고시간2020-05-02 16:33

LG 타일러 윌슨
LG 타일러 윌슨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프로야구 LG 트윈스의 에이스 타일러 윌슨(31)이 정규리그 개막을 앞두고 최종 리허설을 기분 좋게 마쳤다.

윌슨은 2일 경기도 이천 챔피언스 파크에서 열린 영동대와의 연습경기에 선발 등판해 5이닝 1피안타 4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볼넷 없이 투구 수 51개로 효율적인 피칭이 돋보였다.

윌슨은 경기 후 "오늘 피칭은 좋았다. 스케줄대로 준비 잘되고 있는 것 같다. 스트라이크가 잘 들어갔고, 좋은 수비 덕분에 맞춰 잡을 수 있었다. 준비 잘해서 좋은 피칭 보여드리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3월 22일 미국에서 입국한 윌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에서 2주간 자가격리를 하느라 팀 훈련을 함께하지 못했다.

자연스럽게 페이스도 늦어졌다.

윌슨은 4월 27일 키움 히어로즈와의 연습경기에서 약 58일 만에 실전 등판에 나섰다.

이어 이날 자가격리 이후 두 번째 실전 등판을 통해 구위를 끌어올렸다.

류중일 LG 감독은 에이스 윌슨의 컨디션을 고려해 5일 두산 베어스와의 2020시즌 개막전에 차우찬을 선발투수로 내세울 예정이다.

changy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