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GIST 연구팀, 약효가 오래가는 당뇨병 치료제 개발

송고시간2020-04-28 09:58

GLP-1과 알부민의 결합
GLP-1과 알부민의 결합

[광주과학기술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광주과학기술원(GIST)은 신소재공학부 권인찬 교수 연구팀이 긴 반감기로 약효가 오래가는 당뇨병 치료제를 개발했다고 28일 밝혔다.

한국인들이 가장 많이 걸리는 질환 중 하나인 당뇨병은 혈액 내 포도당 농도(혈당량)가 높게 유지되는 병이다.

체내 혈당수치가 높으면 망막과 신장, 심혈관 등에 각종 합병증이 유발될 수 있어 당뇨 환자에게 혈당 관리는 매우 중요하다.

체내에서는 혈당 수치를 조절하는 '글루카곤 유사 펩타이드-1(GLP-1)'이라는 호르몬이 분비되는데, 이 호르몬의 반감기가 3분 이하로 짧아 체내 반감기를 늘리기 위한 연구들이 진행돼 왔다.

GIST 연구팀은 혈액에 풍부하게 존재하는 단백질인 '알부민'을 대장균 활용으로 GLP-1과 결합, 반감기를 증가(생쥐 실험에서 160배)시켰다.

또 대장균을 이용한 '재조합 단백질기술'로 길이가 긴 펩타이드 의약도 손쉽게 생산할 수 있음을 확인했다.

권인찬 교수는 "이번 연구로 GLP-1과 알부민의 결합을 통해 반감기 증가 효과를 얻고 알부민 결합 위치를 바꿔줌으로써 약효를 최적화할 수 있는 가능성을 확인했다"며 "대장균을 이용한 재조합 단백질기술은 의약 연구뿐만 아니라 기후변화 대응, 에너지 문제 해결 등을 위한 바이오 촉매 연구에도 광범위하게 적용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연구 결과는 약학 분야 국제학술지인 '파마슈틱스'(Pharmaceutics)'에 2020년 4월 16일 자 온라인판에 게재됐다.

'글루카곤 유사 펩타이드-1(GLP-1)' 반감기 증가 과정
'글루카곤 유사 펩타이드-1(GLP-1)' 반감기 증가 과정

[광주과학기술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ch8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