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사회적 거리 두기 '완화'…전국 관광지 봄나들이 인파로 북적

송고시간2020-04-26 14:50

마스크 쓴 나들이객들, 공원·유원지·산에서 화창한 봄 만끽

나들이하기 좋은 날씨
나들이하기 좋은 날씨

(파주=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완화된 사회적 거리 두기' 시행 후 첫 일요일인 26일 오후 경기 파주 임진각에서 관광객들이 임진각 평화누리공원을 둘러보고 있다. 2020.4.26 saba@yna.co.kr

(전국종합=연합뉴스) 정부의 고강도 사회적 거리 두기가 완화된 후 첫 일요일인 26일 전국 주요 관광지와 명소는 화창한 봄날을 만끽하려는 나들이 인파로 북적였다.

대부분 마스크를 착용하는 등 긴장을 늦추지 않으면서도, 따뜻한 봄기운을 마음껏 즐기며 그동안 쌓인 답답함을 풀려는 기색이 역력했다.

해운대해수욕장 등 부산 주요 해변을 찾은 행락객들은 모래사장을 거닐며 한가로운 휴일을 보냈다.

부산 성지곡 수원지 숲속 산책
부산 성지곡 수원지 숲속 산책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4월 마지막 일요일인 26일 부산 부산진구에 있는 부산어린이대공원과 성지곡 수원지에서 나들이객들이 마스크를 착용하고 숲속을 거닐며 산책을 즐기고 있다. 2020.4.26 ccho@yna.co.kr

부산 어린이대공원과 성지곡 유원지에도 가족 단위로 찾아와 산책 또는 산행을 하며 따뜻한 봄 날씨를 즐겼다.

인천대공원과 송도센트럴파크 등에도 상춘객들의 발길이 이어지며 코로나19 사태 이전의 분위기를 점차 되찾아가고 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2월 25일 운영을 중단했다가 이달 23일 운영을 재개한 인천대공원 수목원에도 관광객들이 찾아와 봄의 정취를 만끽했다.

인천 월미도를 찾은 시민은 놀이기구를 타거나 바다를 배경으로 사진을 찍으며 시간을 보냈고, 인근 차이나타운에도 관광객들이 몰려 중국 음식을 나누며 이국적인 정취를 즐겼다.

제주 함덕 해수욕장과 애월 해안도로 등에는 잠시나마 탁 트인 바다를 보며 실내 생활의 답답함을 잊고자 하는 인파가 몰렸다.

한라산 둘레길은 등산객으로 모처럼 시끌벅적했고, 작은 화산체인 오름에도 봄이 풍경을 사진에 담는 행락객들로 붐볐다.

전주 한옥마을을 찾은 관광객들은 한옥 사이로 만개한 봄꽃을 감상하고 사진을 찍으며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대구 지역 최대 전통시장인 서문시장에도 휴일을 맞아 장을 보러 온 시민이 몰려 오랜만에 활기찬 모습을 보였다.

'마스크 쓰고 놀아요'
'마스크 쓰고 놀아요'

(파주=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완화된 사회적 거리 두기' 시행 후 첫 일요일인 26일 오후 경기 파주 임진각 평화랜드에서 아이들이 마스크를 쓰고 놀이기구를 타고 있다. 2020.4.26 saba@yna.co.kr

대전 오월드에는 오전부터 가족 단위 나들이객 발길이 이어져 오후까지 1천400명가량이 찾아왔다.

용인 에버랜드에는 형형색색의 튤립이 만개한 정원에 많은 입장객들이 찾아와 저마다 '인생샷'을 찍으며 추억을 남겼다.

놀이공원을 찾은 시민들은 놀이기구 대기열에서 사회적 거리 두기 수칙을 지키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용인 한국민속촌을 찾은 관광객들은 '추억의 그때 그 놀이' 행사 마지막 날을 맞아 벨 누르고 도망가기, 달고나 미술 교실, 추억의 음악다방 등의 프로그램을 체험하며 즐겁게 지냈다.

수원 화성에는 연무대 주변을 중심으로 연날리기를 하는 가족 단위 시민도 많았다.

산발적으로 비가 내린 강원 동해안 주요 해수욕장과 해변에서는 행락객들이 백사장을 거닐거나 낚시를 하며 휴일을 즐겼다.

이번 주말 백운대 '북적북적'
이번 주말 백운대 '북적북적'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정부가 고강도 사회적 거리 두기 강도를 다소 낮추기로 한 후 첫 주말인 26일 북한산 백운대가 등산객들로 붐비고 있다. 2020.4.26 pdj6635@yna.co.kr

봄철 산불 방지 입산 금지 기간 중인 설악산국립공원은 비가 오락가락 한 가운데 출입이 허용된 저지대 탐방로에 오후까지 2천800여명의 탐방객이 몰려 짙어가는 신록을 만끽했다.

코로나19로 군 장병들의 외출이 금지돼 두 달 간 어려움을 겪었던 철원과 화천 등 전방 지역 중심가는 장병들로 모처럼 생기를 찾은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대구 수성못과 경주 보문단지, 군산 은파호수공원, 완주 둔산공원, 단양 고수동굴, 곡성 기차마을 등에도 가족·연인·친구 단위 관광객들로 북적거렸다.

곡성 기차마을 관계자는 "2∼3주 전보다 관광객이 부쩍 늘었다"며 "마스크를 착용하는 사람들도 이달 초보다는 줄었다"고 말했다.

광주에 사는 한모씨는 "아이들도 집에 있는 시간이 많다 보니 휴일에는 나들이를 나오고 있다"며 "한 달 전에 비하면 코로나19 공포감도 사라진 것 같다"고 말했다.

거리 두기 완화로 붐비는 안면도 튤립축제장
거리 두기 완화로 붐비는 안면도 튤립축제장

(태안=연합뉴스) 이은파 기자 = 정부의 사회적 거리 두기 완화 방침 발표 후 첫 휴일인 26일 충남 태안군 안면도 태안 국제튤립축제장이 나들이객들로 붐비고 있다. 지난 14일 막을 올린 이 축제는 다음 달 11일까지 계속된다. 2020.4.26 sw21@yna.co.kr

(전승현 정경재 이강일 조정호 신민재 백나용 강영훈 한종구 임보연 박재천 김용태 기자)

yongt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9014200003

title : LG전자, 메이필드호텔 서울서 실외 배송로봇 시범 서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