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긴장 늦출 수 없어" 단양군, 5월 소백산철쭉제 취소

송고시간2020-04-26 10:38

실버가요제·퇴계서예대회·쌍둥이페스티벌은 잠정 연기

(단양=연합뉴스) 박재천 기자 = 충북 단양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다음 달 28∼31일로 예정된 제38회 소백산철쭉제를 취소한다고 26일 밝혔다.

지난해 소백산철쭉제 행사 [단양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지난해 소백산철쭉제 행사 [단양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군은 다른 봄 축제인 제5회 대한민국 실버가요제(5월 28일), 제22회 퇴계 이황 선생 추념 서예대회(5월 30일), 제5회 쌍둥이 힐링페스티벌(6월 27∼28일)은 잠정 연기하기로 했다.

군은 코로나19가 진정세로 접어들었지만, 여전히 긴장을 놓을 수 없다고 보고 단양문화원과 협의를 통해 이처럼 결정했다.

군은 제1회 추가경정예산 편성 때 소백산철쭉제 예산 5억원을 삭감 조처할 예정이다.

지난해 소백산철쭉제 행사 [단양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지난해 소백산철쭉제 행사 [단양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삭감한 예산은 지역경제 활성화 시책이나 입안 단계인 겨울 축제 등에 활용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군 관계자는 "주민과 관광객 안전을 위해 올해 철쭉제를 열지 않기로 했다"며 "올해는 코로나19 사태 극복과 소상공인 지원 등 지역경제 살리기에 행정력을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jc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