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노동절 연휴 대이동 앞둔 중국 코로나19 신규 확진 11명

송고시간2020-04-26 09:37

역유입 제외 본토서 6명 발생…무증감 감염 30명 늘어

중국, 노동절 연휴 5월 1∼5일 발표…코로나19 감염 우려
중국, 노동절 연휴 5월 1∼5일 발표…코로나19 감염 우려

(서울=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상반기 중국 경제가 큰 타격을 입은 가운데 중국 당국이 봄철 최대 연휴인 노동절 연휴 계획을 다음 달 1∼5일로 발표했다고 중국 봉황망이 9일 밝혔다.
사진은 청명절 연휴 항저우 시후 찾은 중국 관광객들. 2020.4.9
[웨이보 캡처 재발행 및 DB 금지] photo@yna.co.kr

(베이징=연합뉴스) 심재훈 특파원 = 중국에서 노동절 연휴(5월 1~5일)에 9천만명이 여행에 나설 것으로 우려되는 가운데 지난 2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1명 나왔다.

중국 정부가 코로나19 확진자로 공식 통계에 넣지 않는 무증상 감염자는 하루 동안 30명 발생했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25일 하루 동안 중국 본토의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1명이며 사망자는 없었다고 26일 밝혔다.

신규 확진자는 해외 역유입 사례 5명을 제외하면 나머지는 중국 본토에서 나왔다. 본토 신규 확진자 발생지는 헤이룽장(黑龍江)성과 광둥(廣東)성으로 각각 5명과 1명이다.

이에 따라 25일까지 중국 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8만2천827명, 누적 사망자는 4천632명을 기록했다.

누적 완치자는 7만7천394명이며 현재 801명이 치료를 받고 있다.

중국, 노동절 연휴 5월 1∼5일 발표…코로나19 감염 우려
중국, 노동절 연휴 5월 1∼5일 발표…코로나19 감염 우려

(서울=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상반기 중국 경제가 큰 타격을 입은 가운데 중국 당국이 봄철 최대 연휴인 노동절 연휴 계획을 다음 달 1∼5일로 발표했다고 중국 봉황망이 9일 밝혔다.
사진은 황산에 몰려든 중국 관광객들. 2020.4.9
[웨이보 캡처 재발행 및 DB 금지] photo@yna.co.kr

무증상 감염자는 25일 하루 동안 30명 발생했다. 현재 의학 관찰을 받는 무증상 감염자는 총 1천명이다.

무증상 감염자는 발열이나 기침, 인후통 등 특별한 증상이 없지만,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이 나오는 사람을 말한다.

중국 본토 밖 중화권의 누적 확진자는 1천511명이다.

홍콩에서 1천37명(사망 4명), 마카오에서 45명, 대만에서 429명(사망 6명)의 확진자가 각각 나왔다.

president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