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직원 확진자 나온 서울 논현동 호텔 폐쇄…직원 146명 자가격리

송고시간2020-04-25 11:37

안다즈 서울 강남
안다즈 서울 강남

[안다즈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기자 = 서울 강남구는 논현동 소재 안다즈서울강남호텔에서 직원 중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옴에 따라 이 호텔을 29일까지 폐쇄토록 했다고 25일 밝혔다.

강남구는 이 호텔에 대해 방역 소독을 실시하고 직원용 엘리베이터와 휴게실 등에서 확진자와 접촉한 호텔 직원 146명에게 자가격리를 지시했다.

일반 투숙객 중 접촉자는 파악되지 않았다고 강남구는 덧붙였다.

확진자는 3∼4일, 7∼8일, 13∼15일에 이 호텔에서 근무했으며 인후통과 코막힘 증상이 있는 상태에서 어머니와 함께 검사를 받았고 모녀 모두 24일에 양성 판정을 받았다. 25세 여성인 이 직원은 경기 하남시의 집에서 부모와 함께 살고 있으며, 아버지가 먼저 확진됐다.

limhwaso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