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모레퍼시픽 "백탁현상 없는 자외선 차단 소재 개발"

송고시간2020-04-24 10:55

(서울=연합뉴스) 윤지현 기자 =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은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면 얼굴이 하얗게 들뜨는 백탁 현상이 없으면서 자외선을 효과적으로 반사하는 '다공성 마이크로 무기 소재 플랫폼 기술'을 개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연구는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 소재랩의 이연 박사와 성균관대 화학공학과 이기라 교수 연구실과의 공동 과제로 진행됐다.

공동연구팀은 미세한 크기로 가운데가 비어 있는 '실리카 구형 입자'를 균일하게 합성·조립해냈고, 이 입자로 만든 필름이 자외선을 강하게 반사하면서도 가시광선 영역에서는 투명하게 보인다는 사실을 밝혀냈다.

새 기술을 활용하면 자외선 차단제를 발랐을 때 얼굴이 하얗게 들뜨거나 제형이 뭉치는 단점을 극복할 수 있다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아모레퍼시픽 기술연구원은 "자외선 차단 소재 개발을 위한 플랫폼 기술을 확보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피부 임상 시험을 통해 활용 가능성을 검증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 성과는 소재 분야 국제 학술지인 '파티클'(Particle & Particle Systems Characterization) 3월호 온라인판에 게재됐으며 4월호 표지 논문으로도 선정됐다.

국제 학술지 '파티클' 4월호 표지
국제 학술지 '파티클' 4월호 표지

[아모레퍼시픽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y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