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남도, 코로나19 이후 비대면 서비스 확산 준비 나서

송고시간2020-04-23 16:30

'블록체인 기반 행정서비스 혁신' 용역 착수, 공공서비스 디지털 전환 앞당겨

경남도청 전경
경남도청 전경

[촬영 김동민]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경남도는 4차 산업 핵심기술로 주목받는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행정서비스 투명성과 신뢰성을 향상하고자 '블록체인 기반 행정서비스 혁신 정보전략계획(ISP) 수립 용역'을 시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용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비대면서비스가 확산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행정서비스 업무환경과 정보시스템을 분석해 온라인 기반 서비스를 적극 도입해 공공서비스의 디지털 전환을 앞당기려고 추진한다.

이번 정보전략계획은 현행 행정서비스 현황 및 업무환경 분석, 글로벌 블록체인 선진사례 벤치마킹, 블록체인 기반 서비스 플랫폼 목표 모델 개발, 시스템 구조설계 및 소요예산 산출, 서비스 플랫폼 중장기 발전방안 및 단계별 이행계획 수립이 주요 내용이다.

용역기간은 오는 8월까지다.

도는 행정서비스 현황 전수조사, 부서담당자 면담을 통해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할 수 있는 공공서비스 과제를 발굴하고 블록체인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단의 검토를 거쳐 서비스 과제를 확정할 계획이다.

확정된 서비스 과제는 디지털 공공서비스 혁신을 전담하는 실험형 벤처조직인 '경남 G-랩'에서 본격 도입한다.

지난해 과기정통부 공모과제에 선정된 '블록체인 공공선도 시범사업'인 분산신원증명(DID) 기반 디지털 공공서비스 플랫폼 구축사업도 병행해 추진한다.

분산신원증명은 개인정보 침해와 유출위험을 최소화하는 블록체인 기술이다.

앞으로 경남도민은 스마트폰에 탑재된 디지털 신원확인(스마트도민카드)을 통해 공공서비스를 온라인으로 안내받고 신청하는 비대면 원스톱 서비스를 받게 된다.

김상원 도정혁신추진단장은 "4차 산업혁명 핵심기술인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코로나19 이후 비대면 서비스 확산을 선제적으로 준비하고 있다"며 "도정의 다양한 분야에 비대면 온라인 원스톱 서비스를 개발하고 적용해 도민이 체감하고 신뢰할 수 있는 혁신적인 공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b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90103133400083

title : 中 창어4호, 인류 최초 '달 뒷면' 착륙…우주굴기 과시(종합2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