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성추행 오거돈 시장 경찰 내사 착수…위법 확인 시 엄정 조치

송고시간2020-04-23 15:25

경찰, 오 시장 조사와 함께 피해자 케어팀 투입해 피해자 보호 최선

2차 피해 없도록 추측성 보도와 신상 공개되지 않도록 협조 당부

오거돈 사퇴
오거돈 사퇴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부산경찰청이 성추행을 인정하며 자진 사퇴한 오거돈 전 부산시장에 대한 내사에 착수했다.

부산경찰청 여성청소년수사계는 23일 오 전 시장의 사퇴에서 밝힌 성추행 사실관계를 확인해 위법 사항이 확인되면 엄정 조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전문성을 가진 여성청소년수사팀과 피해자 케어팀 등을 통해 피해자 보호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찰은 현재 오 전 시장이 이날 기자회견에서 밝힌 내용 외에 구체적인 성추행 시점이나 내용을 파악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부산경찰청 관계자는 내사 착수 사실을 공개하면서 "피해자가 2차 피해를 보지 않도록 추측성 보도와 신상이 공개되지 않도록 협조 바란다"고 당부했다.

오 전 시장은 이날 오전 11시 부산시청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강제추행 사실을 인정하고 사퇴 의사를 밝혔다.

오 전 시장은 "한 사람과 5분 정도 면담 과정에서 불필요한 신체 접촉을 했으며, 이것이 해서는 안 될 강제추행으로 인정될 수 있음을 깨달아 사퇴를 결심했다"고 밝혔다.

win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