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활어회·한돈도 드라이브 스루 할인행사…소비침체 타개할까(종합)

송고시간2020-04-23 14:44

해수부 전국 6개 도시서 행사·농협은 한돈 판매

(서울=연합뉴스) 조성흠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위축된 농수산물 소비 촉진을 위한 드라이브 스루 할인행사가 전국 각지에서 열린다.

코로나19 사태를 계기로 신선식품도 비대면 거래가 확대되는 계기가 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해양수산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해양수산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해양수산부는 23일 코로나19로 위축된 수산물 소비를 촉진하기 위해 전국 6개 도시에서 양식 수산물 할인판매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열린다.

행사가 열리는 곳은 ▲서울 송파구 수협중앙회 본사(4월 25~26일) ▲세종 도담동 싱싱장터(4월 24~27일) ▲광주 광산구 보라매 축구공원 입구(4월 24~27일) ▲경북 포항 영천휴게소(하행)(4월 24~25일, 5월 9~10일) ▲경남 하동 화개장터(4월 25~26일)·최참판댁(4월 30일~5월 1일) ▲제주 서귀포 향토 5일장(4월 27~28일)이다.

소비자들은 판매 원가보다 최대 40% 할인된 가격에 양식 수산물을 구매할 수 있다고 해수부는 전했다.

판매 품목은 넙치(서울, 광주, 제주), 송어·우럭·참돔(세종), 숭어(하동), 강도다리(포항) 등 활어회와 민물장어·멍게(세종) 등으로, 품목별로 1~2㎏ 단위로 포장해 하루 200개 내외 한정 판매한다.

해수부는 이번 행사 성과를 보고 행사를 추가하는 방안도 검토할 계획이다.

이수호 어촌양식정책관은 "어려움에 부닥친 양식 어업인들을 돕고 소비자들이 비대면 방식으로 저렴한 가격에 수산물을 즐길 수 있도록 하기 위해 행사를 마련했다"며 "침체한 경제에 조금이나마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농협도 한돈 소비촉진을 위해 24일 서울 강동구 성내동 농협서울지역본부에서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한돈 할인판매 행사를 하기로 했다.

한돈자조금관리위원회와 함께 하는 이번 행사에서는 서울경기양돈농협의 한돈 삼겹살 1㎏과 목살 1㎏으로 구성된 세트를 평균가격 대비 46% 할인된 가격인 세트당 2만원에 1천개 한정 판매한다. 1인당 최대 2세트까지 구매할 수 있다.

농협은 이번 행사를 계기로 비대면 방식의 축산물 판매 활성화를 추진할 계획이다.

김태환 농협 축산경제 대표는 "면역력 강화에 좋은 우리 한돈을 누구나 안전하고 손쉽게 구매할 수 있도록 행사를 마련했다"며 "완화된 사회적 거리 두기 생활 속에서 도심 내 드라이브스루 방식의 판매 효과를 시험하는 의미도 있다"고 말했다.

[농협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농협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jo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