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컨텐츠 바로가기 푸터 컨텐츠 바로가기 상단메뉴 바로가기
속보 | 연합뉴스가 전해드리는 최신 북한 뉴스입니다.

올해만 세 번째 열흘 넘게 자취 감춘 김정은…40일간 안보이기도

부친 김정일, 17년 집권 기간 김일성 생일에 참배는 단 세 차례 뿐

손 번쩍 드는 김정은
손 번쩍 드는 김정은

(서울=연합뉴스) 조선중앙TV는 지난 4월 12일 전날 당중앙위원회 본부청사에서 열린 노동당 정치국 회의 현장 사진을 보도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오른손을 들고 있다. [조선중앙TV 캡처] 2020.4.12.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기자 = '건강이상설'에 휩싸인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열흘 넘게 모습을 나타내지 않으면서 의혹을 증폭시키고 있지만, 올해 들어 이런 잠행은 3번째인 것으로 나타났다.

22일까지 나온 북한 매체 보도를 종합하면 김 위원장은 지난 11일 평양의 노동당 중앙위 본부청사에서 당 정치국 회의를 주재하는 모습이 다음 날 조선중앙통신 등에 보도된 뒤 열흘째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 있다.

북한 매체들은 짐바브웨 대통령에게 독립기념일 축전 발송(4월 18일), 평양시청년동맹위원회 지도원 등에게 감사 전달(4월 19일), 김일성 훈장 수훈자들에게 생일상 수여(4월 21일) 등 김 위원장의 간략한 동정만 사진·영상 없이 전하고 있다.

그러나 앞서 김 위원장은 이미 지난 1∼3월에도 두 차례나 열흘 이상 자취를 감춘 바 있다.

그는 1월 25일 평양 삼지연극장에서 설 기념공연을 관람한 이후 스무날 넘게 '잠행'하다가, 부친인 김정일 국방위원장 생일을 맞은 2월 16일 '정치국 성원들'과 금수산태양궁전을 참배했다.

다시 공개 행보를 노출하지 않던 김 위원장은 열이틀이 지난 같은 달 28일 인민군 부대의 합동 타격 훈련을 지도하는 현장을 다음 날 대대적으로 공개했다.

2014년 잠행 40일만에 공개 행보에 나섰던 김정은
2014년 잠행 40일만에 공개 행보에 나섰던 김정은

(서울=연합뉴스) 2014년 10월 14일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에 실린 김정은 당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의 위성과학자주택지구 현지시찰 모습. 김 제1위원장은 그해 9월 3일 모란봉악단 신작음악회 관람 이후 40일 만에 공개활동에 나섰다.

김 위원장은 지난해에도 5월 9일 단거리미사일 발사 이후 20일 넘게 모습을 드러내지 않은 적이 있다.

2014년에는 9월 25일 최고인민회의 제13기 제2차 회의에 불참하고 당 창건일인 10월 10일 금수산태양궁전 참배를 하지 않는 등 최장 40일간 모습을 드러나지 않아 온갖 억측에 휩싸였다.

그해 10월 14일 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지팡이를 짚은 김 위원장의 현지 지도 사진을 게재하면서 뇌사설을 포함한 신변이상설은 가라앉았다. 당시 국가정보원은 김 위원장이 발목의 물혹 제거 수술을 받았다고 밝혔다.

사실 김정은 위원장은 김일성 주석 생일인 지난 15일 집권 후 처음으로 금수산태양궁전을 참배하지 않음으로써 건강이상설을 불러일으켰다.

그러나 앞서 김정일 국방위원장도 집권 기간 부친인 김일성 주석의 생일에 금수산궁전을 거의 참배하지 않았다.

김정일 위원장이 집권 17년간 김 주석의 생일에 금수산궁전을 참배한 것은 2000년, 2002년, 2008년 단 3차례에 불과했다.

집권 8년 차인 김정은 위원장이 권력 안정기를 맞으면서 김정일 위원장처럼 금수산궁전 참배를 탄력적으로 하기 시작한 것 아니냐는 분석도 나온다.

청와대도 21일 미국 CNN방송 등 국내외 매체의 '김정은 위중설' 보도에 김 위원장이 지방에 체류 중인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지난 12일 평안북도 향산진료소에서 심혈관계 시술을 받았다는 데일리엔케이 보도와 달리, 노동당 정치국 회의 주재 뒤 원산 지역에 체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airan@yna.co.kr

올해만 세 번째 열흘 넘게 자취 감춘 김정은…40일간 안보이기도 - 3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WFEH0wyZBvQ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