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 산성터널 접속도로 금정측 구간 22일 개통

송고시간2020-04-21 07:39

현장 자료사진
현장 자료사진

[부산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부산=연합뉴스) 김재홍 기자 = 부산지역 동과 서를 잇는 외부순환도로 핵심구간이 22일 개통된다.

부산시는 이날 오후 7시를 기해 산성터널 금정측 입구부터 회동IC를 연결하는 산성터널 접속도로 금정측 구간을 개통한다고 21일 밝혔다.

2013년 8월 착공한 이후 6년 8개월 만이다.

개통 구간은 금정구 산성터널 금정측 입구와 회동IC를 잇는 총연장 3.24㎞ 왕복 4∼6차선이다.

총사업비는 시비 1천978억원과 국비 1천330억원 등 3천308억원이다.

제한속도는 80㎞다.

개통 구간을 보면 금정구 장전초교∼윤산 입구까지는 지하차도 1.22㎞다. 윤산 구간은 터널과 교량 등 2.02㎞다.

산성터널 금정측 접속도로 개통으로 대동화명대교(1.96㎞)∼산성터널 접속도로 화명측(1.68㎞)∼산성터널(5.62㎞)∼산성터널 접속도로 금정측(3.24㎞)∼회동IC를 잇는 총연장 12.5㎞의 부산 외부순환도로망 핵심구간도 완성된다.

하루 2만4천대였던 산성터널 통행량은 하루 3만9천대까지 늘어 금정구와 북구·사상구·강서구·김해 일원을 지나는 교통량이 분산돼 꽉 막힌 일대 차량 흐름에도 숨통이 트일 것으로 기대된다.

도로 구간 배치도
도로 구간 배치도

[부산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시는 산성터널 개통 전 화명동에서 회동IC까지 소요 시간이 31분이었으나 개통 후에는 20분 단축될 것으로 내다봤다.

현재 추진 중인 초정∼화명(1.54㎞) 도로와 반송터널(8.24㎞)까지 개통되면 부산 외부순환도로 전 구간(22.28㎞)이 완성돼 김해(초정IC)∼기장(송정IC)까지 20분이면 충분할 것으로 예상된다.

시 관계자는 "부산의 동과 서를 잇는 대표적 연결망인 산성터널이 온전히 개통되면서 지역 균형 발전을 위한 초석이자 물류도시로서 부산지역의 경쟁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부산 순환도로망 구축
부산 순환도로망 구축

[부산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개통식은 22일 오후 3시 30분 금정구 부곡동 윤산터널 입구 일원에서 개최된다.

시는 코로나19를 고려해 오거돈 부산시장과 박인영 부산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개통식을 최소화해 진행할 계획이다.

pitbul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