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배구 여제' 김연경, 터키에서 귀국…2주간 '자가 격리'

송고시간2020-04-15 19:48

입국 후 5일 이내에 코로나19 검사 받을 예정

김연경, 터키리그 중단으로 귀국
김연경, 터키리그 중단으로 귀국

(영종도=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터키에 머물던 김연경이 1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2020.4.15 uwg806@yna.co.kr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 '배구 여제' 김연경(32·터키 엑자시바시)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귀국했다.

터키에 머물던 김연경은 15일 오전 아시아나항공 전세기편으로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했다.

정부 방침에 따라 2주간 자가격리되는 탓에 귀국 인터뷰는 생략했다.

김연경의 매니지먼트사인 라이언앳 관계자는 "터키리그가 중단되고, 코로나19 확진자가 급격하게 늘어나면서 김연경 선수가 귀국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한국 돌아온 김연경
한국 돌아온 김연경

(영종도=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터키에 머물던 김연경이 1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2020.4.15 uwg806@yna.co.kr

김연경의 소속팀 엑자시바시는 정규리그를 2위로 마치고 3월 21일부터 8강 플레이오프를 치를 예정이었으나 일정은 기약 없이 연기됐다.

복근 부상으로 한동안 코트에 서지 못했던 김연경은 리그 재개를 기다리며 재활 훈련을 했다.

그러나 유럽이 코로나19 위협에 휩싸이면서 재개 시점을 확신할 수 없는 상황이 됐다.

라이언앳은 "김연경 선수는 정부 방침에 따라 공항에서 곧바로 집으로 이동해 2주 동안 자가 격리를 한다. 귀국 후 5일 이내에 관내 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사도 받을 것"이라고 밝혔다.

changy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