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선중단한 샌더스, 바이든 지지선언…"백악관엔 당신이 필요"

송고시간2020-04-14 04:07

AP "이념적 분열 메워야 할 바이든에 중대한 진전"

(워싱턴=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 미국 민주당 대선 경선에서 중도 하차한 버니 샌더스 상원 의원이 13일(현지시간) 조 바이든 전 부통령 지지를 공식 선언했다.

조 바이든 전 부통령(왼쪽)과 버니 샌더스 상원 의원
조 바이든 전 부통령(왼쪽)과 버니 샌더스 상원 의원

[AFP=연합뉴스 자료사진]

AP통신에 따르면 샌더스 의원은 이날 온라인상의 분할된 화면에서 바이든 전 부통령과 동시에 나와 "나는 모든 미국인과 민주당 지지층, 무당파, 공화당 지지층에게 내가 지지한 후보를 지지하기 위해 이 선거운동에 함께 할 것을 요청한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는 트럼프 대통령을 한 번의 임기로 끝나는 대통령으로 만들어야 한다"며 "나는 이 일이 일어날 수 있도록 모든 일을 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그는 바이든을 향해 "우리는 백악관에 당신을 필요로 한다"고 말했다.

민주당의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한 경선은 다른 주자들이 줄줄이 사퇴해 바이든과 샌더스 2파전으로 압축됐지만 샌더스 의원은 지난 8일 선거운동을 중단하며 중도 하차했다.

그러나 샌더스 의원은 당시 바이든 전 부통령 지지 여부에 대해 별다른 언급을 하지 않은 채 남은 경선에서 투표용지에도 자신의 이름을 올려놓을 것이라는 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샌더스는 민주적 사회주의자라고 자칭할 정도로 의료보험이나 대학 등록금 등 문제에서 진보적 공약을 내걸었지만 중도 성향의 바이든은 그동안 이들 공약이 급진적이고 비현실적이라며 비판적 태도를 취했다.

샌더스 지지층의 지지를 끌어안는 것이 최대 관건 중 하나로 대두된 바이든으로선 이날 샌더스의 지지 선언이 향후 선거전에서 상당한 플러스 요인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AP통신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의 대결을 앞두고 유권자를 단합시키기 위해 민주당의 이념적 분열을 메워야 할 바이든에게 샌더스의 지지는 중대한 진전"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샌더스가 2016년 대선 경선 때 민주당 경선이 완료되고 선거 플랫폼을 둘러싼 논쟁이 끝난 여름 전당대회에서야 힐러리 클린턴 후보 지지를 선언한 것과 대조를 보인다고 평가했다.

jbry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90212174800501

title : [탐사내시경]①영한대역 그래픽으로 보는 배철현 표절의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