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 서대문구서 신지예 후보 선거벽보 훼손돼…"여성혐오 범죄"

송고시간2020-04-13 10:38

긴급 기자회견 하는 신지예 후보
긴급 기자회견 하는 신지예 후보

(서울=연합뉴스) 계승현 기자 = 13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아현역 앞에서 신지예(30) 서울 서대문갑 무소속 국회의원 후보가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발언하고 있다. 2020.4.13. key@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주환 기자 = 지난 주말 서울 서대문구에서 여성 국회의원 후보의 선거벽보가 훼손된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13일 서울 서대문경찰서와 신지예(30) 서울 서대문갑 무소속 국회의원 후보 측에 따르면 전날 낮 12시50분께 북아현동 주택가에 붙어있던 신 후보 측 선거벽보가 신원을 알 수 없는 인물에 의해 눈 부분이 불에 그을린 채로 발견됐다.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벽보를 회수하고, 인근 차량 블랙박스에 찍힌 영상을 분석하는 등 수사에 착수했다.

경찰 관계자는 "용의자가 특정될 경우 공직선거법 위반 등의 혐의로 입건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한편 신 후보는 이날 오전 아현역 앞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신속한 수사와 처벌을 촉구했다.

신 후보는 "2018년 (서울시장에) 출마했을 때도 비슷한 일을 겪었다. 서른 건 가까이 되는 포스터·현수막 훼손 사건이 잇따랐다"며 "(포스터의) 여성 후보자 얼굴을 훼손한 사건은 그 자체로 길을 지나다니는 많은 여성을 불안하게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는 여성 정치인 개인의 사건이 아니라, 한국 사회에 만연한 여성혐오를 공공연히 드러내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신 후보는 지난 2018년 서울시장 선거에 '페미니스트 시장'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녹색당 후보로 출마했다. 당시 서울 곳곳에서 신 후보 측 선거벽보·현수막 훼손이 잇따랐다.

12일 훼손된 채 발견된 신지예 후보 선거벽보
12일 훼손된 채 발견된 신지예 후보 선거벽보

[신지예 후보 제공]

juju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