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로나19 어제 32명, 총 1만512명…완치율 70.1%·사망자 214명(종합)

송고시간2020-04-12 10:39

신규확진 중 해외유입 24명·지역발생 8명…치명률 2.04%·치료중 2천930명

환자들 떠난 병실 환기하는 직원
환자들 떠난 병실 환기하는 직원

2020년 4월 10일 오전 대구시 북구 근로복지공단 대구병원에서 한 직원이 4층 병실을 환기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 12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는 총 1만512명으로 집계됐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0시보다 32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감소하는 경향을 보이고 있다. 최근 일주일 신규 확진자 수는 6일과 7일 각각 47명, 8일 53명, 9일 39명, 10일 27명, 11일 30명이었다.

신규 확진자 중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한 것은 공항 검역 과정으로 모두 18명이 확진됐다. 또 지역에서 6명이 해외유입으로 확인돼 신규확진자 중 24명(75%)이 해외 유입, 8명(25%)이 지역사회에서 발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에서 가장 많은 8명이 확진됐다. 서울에서 3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고, 경기에서 4명, 인천에서 1명이 확진됐다.

대구에서는 2명, 경북에서는 3명이 추가됐다. 충남에서도 1명이 확진됐다. 공항 검역 과정에서 확진된 사람은 18명이다.

지역별 누적 확진자 수는 대구 6천816명, 경북 1천335명, 경기 628명, 서울 602명이다.

이 밖에 충남 139명, 부산 126명, 경남 115명, 인천 86명, 강원 49명, 세종 46명, 충북 45명, 울산 41명, 대전 39명, 광주 27명, 전북 17명, 전남 15명, 제주 12명 등의 순이다. 검역에서 확인된 사례는 376명이다.

성별로는 여성이 6천283명(59.77%)으로 남성 4천229명(40.23%)보다 많다.

연령별로는 20대가 2천869명(27.29%)으로 가장 많고 50대 1천930명(18.36%), 40대 1천400명(13.32%), 60대 1천330명(12.65%) 등의 분포를 보였다.

지금까지 국내에서 확인된 사망자는 총 214명이다. 전날 같은 시각보다 3명 늘었다.

평균 치명률은 2.04%다. 치명률은 고령일수록 급격히 높아져 60대 2.33%, 70대 9.04%, 80세 이상에선 21.47%다.

완치해 격리 해제된 확진자는 전날 125명이 늘어 총 7천368명이 돼 완치율이 70.1%로 높아졌다. 현재 격리 치료 중인 확진자는 2천930명으로 2천명대로 줄었다.

지금까지 총 51만4천621명이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았다. 이 중 49만321명이 '음성'으로 확인됐고 1만3천788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매일 오전 10시께 그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일별 환자 통계를 발표한다.

ae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