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총선 D-6] 정동영 '입찰 담합 의혹' 제기에 김성주 "악의적 주장"

송고시간2020-04-09 16:27

(전주=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정동영 민생당 전주병 국회의원 후보가 경쟁 상대인 김성주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도의원 시절 입찰 담합 의혹을 제기했다.

기자회견 하는 정동영 후보
기자회견 하는 정동영 후보

(전주=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정동영 민생당 전주병 국회의원 후보가 9일 전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경쟁 상대인 김성주 더불어민주당 후보의 도의원 시절 입찰 담합 의혹을 제기하고 있다. 2020.4.9

정 후보는 9일 전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김성주 후보가 도의원 시절에 자신이 대주주로 있던 '한누리넷'이 관공서 입찰을 따내려고 여러 컴퓨터 회사와 사전 공모한 의혹이 있다"며 "검찰은 이런 의혹을 즉각 수사하라"고 촉구했다.

정 후보는 IT 관련 입찰 내용을 공개하며 "김 후보가 설립하고 대주주로 있던 한누리넷과 다른 업체들이 경제 공동체를 이뤄 서로 '들러리 입찰'을 서는 방식으로 10여차례 낙찰받은 정황이 발견됐다"고 주장했다.

그는 "김 후보는 시장 교란과 불법행위 의혹을 해명하라"고 요구했다.

이에 대해 김 후보 측은 "2006년까지 한누리넷 대표이사로 재직했고 도의원 당선 이후로는 일절 경영에 관여한 바 없다"며 "지금까지 지위를 이용해 어떤 사적 이익을 취한 적이 없다"고 반박했다.

그러면서 "정 후보가 사실과 다른 내용을 짜깁기하고 악의적인 주장을 하는데 엄중히 인식하고 있다"며 "필요하면 법적 조치를 강구하겠다"고 덧붙였다.

sollenso@yna.co.kr

댓글쓰기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