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남방특위 "코로나 등 환경변화 고려 신규 정책수요 적극 반영"

송고시간2020-04-09 15:55

"보건·의료협력 확대…기업활동 연속성 유지 위한 협력도 강화"

박복영 청와대 경제보좌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박복영 청와대 경제보좌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대통령 직속 정책기획위원회 산하 신남방정책특별위원회는 9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위원장인 박복영 청와대 경제보좌관 주재로 제5차 전체회의를 열어 신남방정책 추진 실적을 점검하고 향후 추진 방안 등을 논의했다.

박 위원장은 회의에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이 핵심 대외정책인 신남방정책에 미치는 영향을 점검하고 실질 성과를 창출하는 방향으로 중점 사업을 수정·보완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번 회의에서 위원들은 코로나19가 2분기 이후 신남방정책 중점사업에 영향을 미칠 우려가 커진다는 점에 공감하고, 관계부처 협의 등을 통해 사업 추진계획 등을 수정·보완하기로 했다.

위원회는 특히 코로나19 탓에 상당수 사업이 지연될 가능성이 큰 만큼 국제 관계와 같은 대내외 환경 변화를 고려해 신남방 국가의 신규 정책 수요를 적극적으로 반영하기로 했다.

또한 신남방 국가들의 긴급한 보건·의료 수요가 많아지는 점 등을 고려해 이들 국가와 보건·의료 협력을 늘리고 기업 활동의 연속성을 유지하는 협력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박 위원장은 "코로나19 방역 경험을 공유하는 등 적극적인 지원으로 신남방 국가들과의 신뢰와 협력 관계를 더욱 공고히 하자"고 밝혔다.

kj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