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강원랜드, 의료진·격리 교민에 1천720만원 상당 간식 전달

송고시간2020-04-09 11:16

원주의료원에 간식 전달하는 강원랜드 희망재단
원주의료원에 간식 전달하는 강원랜드 희망재단

[강원랜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정선=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강원랜드 희망재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힘쓰는 강원도 내 방역 관계자와 격리 생활 중인 교민을 응원하기 위해 총 1천720만원 상당의 하이원 베이커리 간식을 전달했다고 9일 밝혔다.

강원랜드 희망재단은 지난 8일 이탈리아 귀국 교민들과 행정안전부, 평창군 공무원 등이 생활하는 평창 더화이트 호텔을 찾아 마카롱 1천260개와 피낭시에 4천510개를 전달했다.

이어 코로나19 확진자가 입원해 치료를 받는 원주의료원과 강릉의료원을 찾아 마카롱 2천760개와 피낭시에 4천600개를 전달하고 의료진 등 방역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탈리아 귀국 교민에 간식 전달하는 강원랜드 희망재단
이탈리아 귀국 교민에 간식 전달하는 강원랜드 희망재단

[강원랜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강원랜드 희망재단은 도박중독회복자들의 직업 자활 등 사회 복귀를 지원하기 위해 설립한 하이원 베이커리의 생산제품인 이들 간식을 지난달에는 강원 남부 폐광지역 보건소 4개소에 전달하기도 했다.

고광필 강원랜드 희망재단 이사장은 "대한민국이 코로나19 방역 모범국가로 손꼽히는 것은 의료진을 비롯한 방역 관계자 등이 밤낮없이 노력하는 덕분이다"며 "이에 작게나마 보답하고자 선물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이어 "생활의 터전을 떠나 고국에서 격리 생활하는 교민들에게도 위로가 됐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by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